[한줌뉴스] 반복되는 버스기사 폭행, 이제는 그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인은 바쁘다. 주변을 돌아볼 틈이 없다. 하지만 우리가 무심코 스쳐 지나가는 순간에도 한번쯤 우리를 돌아보게 하는(zoom) 무언가가 있다. ‘한줌뉴스’는 우리 주변에서 지나치기 쉬운 소소한 풍경을 담아(zoom) 독자에게 전달한다.<편집자주>


/사진=김수정 기자
/사진=김수정 기자
23일 오전 광화문에서 서대문으로 향하는 버스 안. 버스기사를 위한 보호 격벽이 눈에 띈다. 승객이 버스기사를 폭행하는 등 위협을 가하는 것을 막기 위한 장치다. 국토교통부는 버스기사를 보호하기 위해 2006년부터 시내버스를 대상으로 운전석 주변에 격벽(보호벽) 설치를 의무화했다. 그러나 11년이 지난 지금도 버스기사를 상대로 한 폭행 사건이 끊이지 않는다.

지난 7월 버스에 탄 승객이 “잔돈이 없으니 다음 버스를 타라”는 70대 버스기사의 말에 격분해 10여분간 일방적으로 폭행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일었다. 또 지난달에는 잠든 자신을 깨웠다는 이유로 술에 취한 승객이 시내버스 기사를 마구 때리는 일이 발생했다. 이 같은 버스기사들의 수난과 봉변은 어제오늘 일이 아니다.

폭행은 버스기사의 몸과 마음을 다치게 할 뿐만 아니라 승객에게도 위협이 된다. 성숙한 시민의식이 필요한 때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80상승 0.1814:36 04/19
  • 코스닥 : 1028.10상승 6.4814:36 04/19
  • 원달러 : 1118.70상승 2.414:36 04/19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4:36 04/19
  • 금 : 65.12상승 0.9514:36 04/19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민에게 도움 주는 정책 새로운 입장 밝힐것"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