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노총, 문재인 대통령 만찬 초청 거절… 전 위원장 "용기 필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민주노총.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청와대 본관 충무실에서 열린 노동계 초청 만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민주노총.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청와대 본관 충무실에서 열린 노동계 초청 만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김영훈 정의당 '노동이 당당한 나라' 본부장(전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은 25일 민주노총이 청와대 만찬에 불참한 데 대해 "지금 사회적 대화를 위해 필요한 것은 진정으로 상대를 배려하려는 역지사지와 현재 난관을 타개하려는 강력한 용기"라고 강조했다.

김 본부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상무위원회에서 "많은 노동자와 시민들이 민주노총 불참에 대해 아쉬움을 토로하고 있다"며 이같이 제언했다.

다만 "조직의 대표인 한상균 위원장이 여전히 구속 수감 중이고 실무를 총괄하는 사무총장이 2년째 수배 중인 상황"이라며 "그 직을 대리하는 직무대행이 청와대 만찬에 응하기가 쉽지 않았을 것이라는 점을 청와대 관계자는 얼마나 면밀히 배려했는지, 세심한 준비가 있었는지 반문하지 않을 수 없다"고 언급했다.

김 본부장은 이번 만찬에서 나온 문재인 대통령의 '새 정부는 노동계와 국정 파트너 관계를 복원하겠다'는 발언에 대해 "의미있는 발언으로 평가한다"고 덧붙였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0%
  • 50%
  • 코스피 : 2220.94하락 69.0618:03 09/26
  • 코스닥 : 692.37하락 36.9918:03 09/26
  • 원달러 : 1431.30상승 2218:03 09/26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18:03 09/26
  • 금 : 1655.60하락 25.518:03 09/26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이창양 "글로벌 에너지 위기...대용량 사용자 중심 요금 조정 불가피"
  • [머니S포토] 제26회 서울시 노인의닐 기념행사 참석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실외 마스크 전면 해제…'쓰거나 벗거나'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