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유닛' 양지원, 스피카 해체 후 녹즙배달 "포기할 수 없는 무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스피카 멤버 양지원이 '더 유닛'에 등장한다. 
'더 유닛' 양지원, 스피카 해체 후 녹즙배달 "포기할 수 없는 무대"

오늘(25일) 공개된 KBS2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 유닛’ 티저 영상에서는 양지원이 유니폼을 입고 녹즙을 배달하고 있다. 

지난해 8월 그룹 '스피카' 해체 이후 사실상 양지원의 공식적인 방송활동이 중단됐고, 이에 그는 생계를 위해 녹즙 배달 일을 시작했던 것. 

이와 함께 양지원은 "생각보다 제가 보여드릴 수 있는 기회가 너무 적었다. 아이돌은 되게 힘든 직업인 것 같다. 포기할 수 없었던 건 무대 위 한 순간이 너무 행복했기 때문”며 활동 당시를 회상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더 유닛'은 전현직 아이돌 전체를 대상으로 그들의 가치와 잠재력을 재조명함으로써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유닛으로 재탄생할 기회를 주는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28일 오후 9시 15분 처음 방송된다.

사진. B2M엔터테인먼트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