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맨 김원주 "군 생활 위로해줬던 걸그룹은 트와이스 사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Remember me’ 앨범으로 3년 5개월 만에 완전체로 컴백한 포맨의 화보와 인터뷰가 공개됐다.
/사진=레인보우 미디어

총 세가지 콘셉트로 진행된 화보 촬영에서 포맨은 안하고 캐주얼한 의상부터 감성적인 가을 분위기까지 완벽하게 소화했다.

촬영이 끝나고 진행된 인터뷰에서 얼마 전 군 생활을 마치고 전역한 멤버 김원주. 군대에서 위로가 됐던 걸그룹이 있었냐는 질문에는 “트와이스. 멤버들 이름까지 다 외우고 있는데 사나 씨가 기억에 남는다”고 대답했다.

군악대에 소속돼 군 생활을 했던 그는 군대에서 처음으로 알토 색소폰이라는 악기를 접했다며 “군대라서 그런지 어려웠지만 하니까 다 되더라”고 답했다. 또한 이번 앨범 수록 곡인 ‘혼자가 좋아’라는 곡을 설명하며 “사랑 이야기로 들려드리게 됐지만 사실은 군대에서 썼었던 곡이다. 1년 전에 휴가 나왔을 때 살짝 스케치만 해놨던 곡인데 이번에 함께 작업을 하면서 사랑 이야기로 재탄생하게 됐다”며 덧붙였다.

10월 발라드 가수 임창정과 케이윌의 출격 대기, 라이벌로 의식되냐는 질문에는 “라이벌 의식 같은 건 전혀 없다(웃음). 임창정 선배님은 워낙에 팬이고 케이윌 형은 또 친하기 때문에. 오히려 우리는 같이 활동할 수 있어서 반갑다”고 전했다.
/사진=레인보우 미디어

한편 음악 프로그램 외에 출연하고 싶은 예능 프로그램이 있냐는 질문에 멤버 김원주는 “집 청소를 하면서 땀을 빼는 것을 즐긴다. ‘나 혼자 산다’는 혼자 살았으면 한 번 출연해보고 싶은 프로그램이다. 곧 집 계약이 끝나서 혼자 살게 될지도 모르는데 기회가 된다면 출연하고 싶다”고 전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67.15하락 59.5218:03 10/30
  • 코스닥 : 792.65하락 21.2818:03 10/30
  • 원달러 : 1135.10상승 3.718:03 10/30
  • 두바이유 : 37.94하락 0.3218:03 10/30
  • 금 : 37.18하락 1.0818:03 10/3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