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사랑 드레스, 청순+섹시 다 갖췄다… '대종상영화제' 올킬한 여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김사랑 드레스가 눈길을 끈다.
김사랑 드레스, 청순+섹시 다 갖췄다… '대종상영화제' 올킬한 여신

지난 25일 서울 광화문 세종문화회관에서 '제54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본 시상식에 앞서 레드카펫에선 여배우들의 다양한 드레스가 눈길을 끌었다. 여배우들이 선택한 시상식 드레스는 블랙 앤 화이트였다.

이날 순백의 롱 드레스를 입고 레드카펫에 모습을 드러낸 김사랑은 관능적인 여신의 자태를 드러냈다. 김사랑은 가슴이 깊이 패인 셔츠드레스 스타일의 화이트 드레스를 택해 여성미 넘치는 몸매를 뽐냈다. 

김사랑은 다소 노출이 있는 드레스를 착용했음에도 우아하면서도 품격있는 분위기를 잃지 않아 모두를 감탄하게 만들었다.

사진. 스타뉴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23:59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23:59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23:59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23:59 07/01
  • 금 : 1801.50하락 5.823:59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