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윤승아 "박성웅-오승훈 감정씬, 숨막힐 정도… 질투났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씨네타운' 윤승아가 영화 '메소드'에서 함께 연기한 배우 박성웅과 오승훈의 사이를 질투했다고 전했다. 
'씨네타운' 윤승아 "박성웅-오승훈 감정씬, 숨막힐 정도… 질투났다"

오늘(26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 보이는 라디오에서는 영화 '메소드'(감독 방은진) 홍보를 위해 출연한 윤승아와 오승훈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한 덕담으로 방송을 시작했다. 먼저 윤승아는 오승훈에 대해 "사랑스럽다. 애교가 많고 이렇게 사랑스러워도 되나 싶을 정도로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다. 복덩이다"라고 칭차했으며, 오승훈은 "윤승아 씨가 예쁘고 새침할 것 같고 시크할 것 같은데 현장에서 정말 많이 다가와 줬다. 이제 친해지고 나니 그때 노력해준 걸 알겠더라"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윤승아는 영화 '메소드'(감독 방은진) 소개와 함께 "저는 영화 '메소드'에서 재하(박성웅 분)의 오랜 연인인 희원 역을 맡았다"고 말했다.

그는 극중 재하(박성웅)와 영우(오승훈 분)가 동성으로 묘한 감정선을 쌓는 것에 대해 "제가 희원의 감정이 되다 보니 두 사람을 보며 숨 막히고 질투가 나기도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보이지만 보고 싶지 않은? 알고 있지만 안다고 말하고 싶지 않은? 감정이었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윤승아, 박성웅, 오승훈이 호흡을 맞춘 영화 '메소드'는 오는 11월 2일 개봉한다.

사진. '박선영의 씨네타운' 공식 인스타그램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