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해외탐방 프로그램 ‘LG글로벌챌린저’ 시상식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그룹이 2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대학생 해외탐방 지원프로그램인 ‘LG글로벌챌린저’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시상식에서 LG는 대학생들이 해외탐방 후 제출한 탐방보고서 및 프리젠테이션 심사를 통해 대상 1팀, 최우수상 3팀, 우수상 3팀, 특별상 4팀 등 총 11개 팀 44명을 선정해 장학금과 상장을 수여했다.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을 수상한 대학생 28명 가운데 졸업예정자 16명에게는 LG계열사 입사자격을, 재학생 및 외국인 대학생 12명에게는 인턴자격을 부여한다.

대학생 해외탐방 프로그램 ‘LG글로벌챌린저’ 시상식 개최

‘LG글로벌챌린저’는 스펙 중심으로 진행되는 기존 채용의 틀을 벗어나 도전정신과 실력을 겸비한 인재들에게 취업 기회를 제공하는 열린 채용프로그램으로 대학생들에게 각광받고 있다.

2004년 수상자에게 입사자격을 부여한 이후 현재 LG계열사에서 근무하고 있는 LG글로벌챌린저 출신 직원은 150여명에 이른다.

앞서 지난 6월 선발된 35개팀 140명의 대학생들은 여름방학 기간 중 2주에 걸쳐 각자 원하는 주제로 세계 18개국을 탐방했다.

올해 대상은 핀란드·영국·독일 등 유럽 각국의 참여형 정치교육프로그램을 탐방한 후 청소년들이 직접 거주지역의 정책을 만드는 과정에 참여하는 ‘학생정책 토너먼트’ 교육프로그램을 제안한 경희대팀이 수상했다.

최우수상에는 최근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자가면역질환치료제 신약연구 국내 도입 가능성을 제시한 한동대팀과 섬 지역 주민의 물 부족 문제 해결 방안을 업사이클링에서 찾아본 명지대팀이 선정됐다.

중국·말레이시아·오스트리아의 외국인 유학생으로 구성된 고려대팀은 한국 방짜유기의 우수성을 소개하고 대중화 방안을 제안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날 시상식에는 구본준 LG 부회장, 박진수 LG화학 부회장, 한상범 LG디스플레이 부회장, 조성진 LG전자 부회장 등 LG그룹 경영진과 글로벌챌린저 대원 및 가족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구 부회장은 “인공지능과 로봇기술이 아무리 빠르게 발전하더라도 인간의 열정과 창의는 결코 대체할 수 없다”며 “지금과 같은 패기를 갖고 창의적으로 생각하며 도전한다면 분명 변화를 주도하는 주인공이 될 것”이라고 대학생들을 격려했다.

이어 “LG는 젊은 인재들의 꿈을 향한 도전을 응원하며 지속적으로 배움과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