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900톤급 신형 상륙함' 노적봉함 진수식 거행… 2019년 작전 배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노적봉함. /사진=뉴시스
노적봉함. /사진=뉴시스

해군과 방위사업청은 2일 오전 울산 동구 현대중공업에서 신형 상륙함(LST-Ⅱ 천왕봉급) '노적봉함' 진수식을 거행했다고 발표했다.

진수식에는 전제국 방위사업청 청장, 김판규 해군 참모차장, 강환구 현대중공업 대표이사 등 90여명이 참석했다.

노적봉함은 4900톤급으로 길이 127m, 최대속력 23노트(약 40㎞/h)이며 승조원 120여명이 탑승할 수 있다. 또한 완전무장 상륙군 300여명과 고속상륙주정(LCM), 전차, 상륙돌격장갑차(KAAV) 등을 탑재하고 상륙기동헬기 2대를 이착륙시킬 수 있다.

함명은 전남 목포시 소재 유달산의 봉우리 노적봉을 따서 제정했다. 해군은 적지에 상륙해 고지를 탈환한다는 의미로, 지명도 높은 산의 봉우리명을 사용해 상륙함명을 제정해 오고 있다.

노적봉은 충무공 이순신 장군이 봉우리를 이엉으로 덮어 군량미를 쌓은 노적으로 위장해 많은 군사들이 있는 것처럼 보이게 해 왜적을 후퇴하도록 했다는 임진왜란 전승 설화가 내려오는 곳으로도 알려졌다.

노적봉함은 인수 시험평가를 거쳐 다음해 11월 해군에 인도되며 전력화 과정을 거쳐 2019년 작전 배치될 예정이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