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버스 파업 돌입… 시외버스 1800여대 멈춰설 듯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남버스파업. 버스파업. 사진은 경남 창원시 경남도청. /사진=뉴스1
경남버스파업. 버스파업. 사진은 경남 창원시 경남도청. /사진=뉴스1

전국자동차노동조합연맹 경남본부는 3일 오전 4시부터 부산·경남 시외버스 업체 25곳의 기사 2400여명이 참여하는 파업에 돌입했다.

파업 구간은 부산과 경남을 오고가는 구간으로 마산터미널, 부산서부(사상)터미널, 진주터미널 등 버스 1800여대의 운행이 멈춰설 것으로 예상된다.

버스 노사는 지난 7월28일부터 6차례에 걸쳐 협상을 진행했지만 버스 노조의 임금 7%(145만4700원) 인상, 근무 일수 1일 단축 등 4개 사항에서 합의에 이르지 못해 협상이 결렬됐다.

노조는 지난달 17일 경남지방노동위원회에 조정을 신청하고, 지난달 27일부터 28일까지 쟁의행위 여부 찬반 투표를 진행해 찬성 95%로 파업을 가결했으며, 지난 1일 지방노동위원회의 조정안을 거부하고 파업을 결정했다.

버스 사측은 지난 1일 경남지방노동위원회에 중재 신청을 접수했으며, 지방노동위원회는 중재 신청이 제출됨에 따라 오는 16일까지 15일간 중재 조정을 진행한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40%
  • 60%
  • 코스피 : 3146.42하락 63.0113:17 05/12
  • 코스닥 : 961.36하락 17.2513:17 05/12
  • 원달러 : 1125.00상승 5.413:17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3:17 05/12
  • 금 : 65.54하락 1.213:17 05/12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제18회 자동차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세미나, 국민의례하는 '김기현' 대행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먹 인사하는 전해철과 서영교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