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SK텔레콤, 이동통신 매출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투자증권이 7일 SK텔레콤에 대해 이동통신 매출 증가와 자회사 실적 호전이 지속됐다며 목표가 34만6000원을 유지했다.

양종인 한국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이날 보고서에서 "매출액은 사물인터넷과 자회사의 매출 호조로 예상치를 3% 상회했다"며 "영업이익은 마케팅 비용이 늘어 예상치를 4.2% 하회했으나 순이익은 SK하이닉스 손익 호전으로 7.4% 상회했다"고 말했다.

이동통신 매출액은 가입자 및 데이터 이용량 증가로 1.8% 늘었다.

양 애널리스트는 "영업이익은 주파수 상각비 증가와 마케팅 비용 증가로 7.5% 줄었다"며 "하지만 순이익은 SK하이닉스 지분법 이익 증가와 출자지분 처분이익 반영으로 144.8% 늘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동통신 가입자당 매출액(ARPU)이 2분기 연속 증가세를 보인 점은 고무적이었다"고 덧붙였다.

그는 "미디어, 사물인터넷의 높은 성장성이 지속될 것"이라며 "IPTV는 올해 흑자로 전환하고 내년에는 수익이 크게 호전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2.53상승 39.1415:32 11/30
  • 코스닥 : 729.54상승 215:32 11/30
  • 원달러 : 1318.80하락 7.815:32 11/30
  • 두바이유 : 80.96상승 4.2815:32 11/30
  • 금 : 1763.70상승 8.415:32 11/30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 관련 업체 방문한 국토부 원희룡
  • [머니S포토] 전국 덮친 한파…'종일 영하권'
  • [머니S포토] 전국 일대 한파경보 내려진 가운데...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 관련 업체 방문한 국토부 원희룡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