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피겐, 블루투스 이어폰 '레가토 아크' 출시…무게 36g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모바일 패션 전문 기업 슈피겐코리아가 넥밴드형 블루투스 이어폰 ‘레가토 아크 R72E’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진=슈피겐코리아
/사진=슈피겐코리아

슈피겐은 기존의 넥밴드 제품들이 무겁고 투박한 스타일이었던 것에서 착안, 젊은층의 취향을 반영해 ‘레가토 아크’를 선보였다고 전했다. 레가토 아크는 36g의 가벼운 무게와 인체공학 설계로 장시간 착용에도 목과 어깨에 부담이 없다는 설명이다.

14mm의 넓은 다이나믹 드라이버가 유닛 내에서 전달되는 오디오의 손실을 최소화해 오리지널 원음 그대로를 들려주며, 특히 저음역대를 풍성하게 표현하며, 고음의 자극이 적고 중저음의 잔향을 효과적으로 살려줘 넓고 풍부한 공간감을 느낄 수 있다.

또한, 음향 전문가가 직접 튜닝한 세 가지의 이퀄라이저 모드를 통해 소비자의 취향이나 음악 장르에 따라 사운드 모드를 변경할 수 있다. 여기에 목소리와 주변 소음을 분리해주는 빔포밍 기술이 적용된 듀얼 MEMS 마이크로 통화 시에도 선명하고 생생한 음질을 제공한다.

2시간의 충전으로 대기시간 최대 600시간, 음악재생 및 통화 최대 10시간까지 연속 사용이 가능하고, 두 대 이상의 기기와 동시에 연결하는 ‘멀티페어링’ 기능은 기기를 바꿀 때마다 페어링할 필요 없이 간단히 전환된다.

슈피겐코리아 국봉환 본부장은 “뛰어난 음향과 활용성으로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은 ‘R32E’, ‘R12S’에 이어 2030의 소비심리를 겨냥해 넥밴드형 블루투스 이어폰 ‘레가토 아크’를 선보이게 됐다”며, “여성이 사용하기에도 좋은 가볍고 슬림한 디자인과 헤드셋 못지않은 웅장한 사운드로 젊은층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0.84상승 46.2918:03 01/21
  • 코스닥 : 981.40상승 3.7418:03 01/21
  • 원달러 : 1098.20하락 2.118:03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8:03 01/21
  • 금 : 56.24상승 1.0518:03 01/21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전라남도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