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전' 유시민 "탁현민 행정관 힘들어보인다, 그만했으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썰전' 유시민 "탁현민 행정관 힘들어보인다, 그만했으면"

유시민 작가가 탁현민 청와대 행정관에게 사임을 권해 눈길을 끌었다. 16일 밤 방송된 JTBC 썰전에서 유시민 작가는 탁현민 행정관에 대해 안타까움의 심경을 전하는 한편, “힘들어보인다. 그만했으면 싶다”고 의견을 전했다.

이날 썰전에서는 최근 청와대 관련 인사들이 검찰 수사 대상이 된 것과 관련한 이야기가 다뤄졌다. 유 작가는 "탁 행정관이 대선 기간에 사전투표율이 높으면 프리허그를 하겠다는 공약을 만들었는데 그때 선거운동 정황이 포착된 것"이라며, 탁 행정관이 선거법 위반혐의로 기소된 배경을 설명했다.

유 작가는 "문재인 후보 육성이 담긴 로고송을 틀었다든지 이런 점이 선거운동이 된다. 그렇다면 선거운동은 비용을 자기가 부담해야 하는데, 주최 측의 행사용 장비를 사용했다. 장비비용인 200만원을 불법 선거자금으로 받은게 아니냐 이렇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같은 정황을 탁 행정관의 실수로 본 유 작가는 "바쁘게 하다보면 방심할 수 있다"며 탁 행정관을 옹호하는 발언을 했다. 그러나 박형준 교수는 "선거법위반이라는 것이 작은 게 아니다. 기소가 이미 됐다. 벌금형을 받을 가능성도 있다. 실정법 위반"이라고 지적했다.

다만 유 작가 역시 탁 행정관이 그만뒀으면 좋겠다는 뜻을 전했다. 유 작가는 "다른 각도에서 그만했으면 싶다. 개인적으로도 아는데 너무 힘들어 보인다"고 밝혔다.

이어 "직급은 행정관인데 문재인 대통령의 측근으로 주목을 많이 받았고 십수년 전 쓴 책 내용으로도 논란이 되고 있다. 6개월을 버텼는데 그 정도 했으면 됐다"고 말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8.58상승 38.2411:27 07/05
  • 코스닥 : 748.90상승 26.1711:27 07/05
  • 원달러 : 1298.70상승 1.611:27 07/05
  • 두바이유 : 108.38상승 2.0411:27 07/05
  • 금 : 1801.50하락 5.811:27 07/05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