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세월호 유골 은폐 의혹에 "변명의 여지 없다… 최단 시간 진상 규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월호 유골 은폐. 이낙연 국무총리가 지난 16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세월호 유골 은폐. 이낙연 국무총리가 지난 16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이낙연 국무총리는 23일 정부의 세월호 유골 은폐 의혹에 대해 최단 시간 안에 진상을 규명하고 책임자를 엄정히 문책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 총리는 이날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세월호 유골 은폐에 대해 세월호 희생자 가족과 국민 여러분에게 깊은 사과를 드린다"며 "유골 은폐는 가족과 국민에게 실망을 넘어 배신감을 안겨드렸다"고 사과했다.

그는 "이는 변명의 여지가 없는 수치스러운 일"이라며 "정부는 최단 시간 안에 은폐의 진상을 규명해 가족과 국민 앞에 밝히고 책임자를 엄정히 문책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총리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가족들의 안타까움을 고려해 유골의 DNA 감식 등을 되도록 신속히 진행해주길 바란다"며 "해양수산부 등 관계 부처는 세월호 참사 이후 여러 과정이 제대로 진행되는지 차제에 재점검하고 선체조사가 원활하게 추진되도록 최대한 지원하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그는 "이번 일은 공직 사회 곳곳에 안일하고 무책임한 풍조가 배어 있다는 통렬한 경고라고 받아들인다"며 "공직 사회의 기강을 다잡고 책임감을 높이기 위한 노력을 다시 강화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세월호현장수습본부는 지난 17일 세월호 객실 구역에서 나온 지장물에 대한 세척 작업 중 뼈 1점을 발견했다.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은 당시 해당 뼈가 사람 뼈임을 확인했다.

하지만 현장수습본부는 지난 22일에야 유골 발견 사실을 세월호선체조사위원회와 미수습자 가족 등에 통보했다. 그간 유골이 발견되면 선체조사위원회와 미수습자 가족 등에 통보했던 것과 대비된다.

이에 현장수습본부가 미수습자 유해 발견 사실이 알려지면 추가 수색 여론이 형성될 것을 우려해 은폐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된 상황이다.

한편 김영춘 해수부 장관은 이날 대국민 성명을 통해 "현장수습본부는 지난 17일 오전 11시30분쯤 그동안 선체에서 수거된 반출물 세척 과정에서 1차 현장 감식 결과 사람의 뼈로 추정되는 뼈 1점을 발견했다"고 언급했다.

김 장관은 "하지만 현장수습본부는 지난 21일에서야 선체조사위원회와 미수습자 가족에게 알리고, 이날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DNA 감식을 요청했다"고 부연했다.

그는 "미수습자 유해 은폐 의혹과 관련해 이번 일로 다시 한번 마음의 상처를 입게 된 미수습자 가족들과 유가족들, 국민 여러분께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사과했다.

하지만 미수습자 가족들은 김 장관이 "지난 21일 미수습자 가족에게 알렸다"고 발표한 데 대해 "들은 바 없다"며 반발했다.

이에 해수부 대변인실은 이날 긴급 보도자료를 통해 "'세월호 유골 발견 은폐 사과문'과 관련해, 뼈 발견 사실을 지난 21일 고 조은화양 어머니와 고 허다윤양 어머니에게만 알려드린 것을 미수습자 가족들에게 알린 것으로 잘못 표현했다"고 해명했다.

해수부 대변인실은 "긴급히 사과문을 작성하는 과정에서 부정확한 표현을 사용해 마음의 상처를 더한 데 대해 미수습자 가족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