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진웅·류준열, '독전' 크랭크업 5개월 촬영종료… 고 김주혁 유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조진웅과 류준열이 뭉친 영화 '독전'이 5개월의 촬영을 마쳤다. 
조진웅·류준열, '독전' 크랭크업 5개월 촬영종료… 고 김주혁 유작

'럭키', '아가씨' 제작사 용필름과 조진웅, 류준열, 김성령, 박해준 그리고 차승원, 고 김주혁 등 믿고보는 배우들의 만남으로 화제를 불러일으켰던 영화 '독전'이 지난 16일 5개월의 촬영을 마쳤다.

'독전'은 아시아 최대 마약조직의 보스 이선생을 잡기 위해 펼쳐지는 숨막히는 암투와 추격을 그린 범죄액션극이다. 지난 여름 촬영을 시작해 약 5개월 간 75회차의 촬영을 진행한 '독전'의 배우와 스태프들은 아쉬움을 뒤로 한 채 마지막까지 열의를 드러내며 촬영을 마쳤다는 후문이다.

의문의 인물 이선생을 둘러싼 다채로운 캐릭터들 또한 영화의 큰 관전 포인트가 될 것으로, 특히 조진웅, 류준열, 김성령, 박해준 그리고 차승원, 고 김주혁의 팽팽한 연기 대결과 이들의 연기 변신을 예고해 더욱 기대를 고조시킨다.

이선생을 지독하게 쫓는 형사 원호를 연기한 조진웅은 "'독전' 촬영은 나와 캐릭터의 치열한 싸움의 과정이었던 것 같다. 그래서 촬영이 끝나면 홀가분할 줄 알았는데 상당히 울컥하고 원호를 이제 보내야 하나 아쉬운 마음이 든다. 좋은 작품으로 관객 여러분을 찾아뵐테니 '독전' 많이 기대해주시고 응원해주시길 바란다"라는 소감으로 영화에 대한 각별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선생에 의해 모든 것을 잃고, 원호와 함께 이선생을 추격하는 락 역을 맡아 한층 깊이 있는 연기력을 선보일 류준열 또한 "이해영 감독님과 선배님, 동료 배우들 그리고 스텝들과의 작업에 신뢰가 남달랐던 작품이다. 촬영을 마치고 헤어지는 것이 아쉽지만 에너지 넘치는 현장의 분위기가 스크린에 그대로 묻어날 것이라고 믿는다"는 말을 전해 기대를 더한다.

연출을 맡은 이해영 감독은 “역대급 호흡이었다. 각 배우들 스탭들의 활약이 고스란히 영화로 담겼다. 이 에너지 이어받아 후반작업, 독하게 맹질주하겠다”는 말로 배우, 스태프들에 대한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촬영을 마친 소감을 밝혀, 그가 선보일 '독전'에 더욱 이목을 집중시킨다.  

사진. NEW·용필름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0.38상승 43.2418:01 08/04
  • 코스닥 : 1047.93상승 11.8218:01 08/04
  • 원달러 : 1143.60하락 4.718:01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8:01 08/04
  • 금 : 71.88하락 1.418:01 08/04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野 예비후보 최재형, 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