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총리, 호남 AI 방역활동 현황 점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낙연 국무총리가 25일 AI 방역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전라북도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방문, 송하진 전북지사와 방역대책회의장으로 들어서고 있다. /사진=전북도청

이낙연 국무총리가 25일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활동이 이뤄지고 있는 호남을 직접 방문해 현장점검에 나섰다.

최근 전북 고창의 한육용오리 농가에서 AI가 발생해 방역활동이 이뤄지고 있다. 전북도에 따르면 이날 이 총리는 전북도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방문해 송하진 전북지사와 함께 긴급 방역대책회의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이 총리는 “차단방역의 가장 핵심은 현장에 있다”며 “전북도가 지자체와 함께 AI가 확산되지 않도록 초동 방역을 철저히 해 준 것처럼 AI가 종식될 때까지 긴장을 늦추지 말라”고 강조했다.

또한 “지난해부터 계속 누적된 AI 방역 인력의 피로감이 상당히 높을 것 같아 걱정”이라며 “방역인력의 안전과 건강에 유의하면서 방역활동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이 총리는 이어 전남 함평군 학교면으로 이동해 거점소독시설에서 소독시연에 참관하며 소독현황을 확인하고 관계자를 격려했다. 
 

  • 0%
  • 0%
  • 코스피 : 2612.50상승 10.9613:48 11/26
  • 코스닥 : 871.91상승 6.7913:48 11/26
  • 원달러 : 1105.40하락 3.513:48 11/26
  • 두바이유 : 48.53상승 0.7513:48 11/26
  • 금 : 47.87상승 2.0113:48 11/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