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만원 미만 ‘초저가 알뜰 패딩’ 인기… 매출 전년비 26%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티몬
/사진=티몬
모바일 커머스 티몬이 올해 10월과 11월 두 달 동안의 겨울 패딩 매출을 분석한 결과 5만원 미만 초저가 패딩의 매출이 지난해 동기 대비 26% 증가하는 등 초저가 패딩의 수요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본격적인 겨울 한파가 시작되면서 패딩의 수요가 증가하는 모습이다. 특히 5만원 미만의 패딩 상품들의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26% 상승했다. 전체 패딩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지난해 36%에서 46%로 늘어났다.

올해 1만원대의 패딩 제품들은 지난해 대비 매출이 39% 상승하며 초저가 패딩 상품군의 성장에 크게 기여했다.

불과 몇년전 캐나다구스나 몽클레어 등 외국산 고급패딩이 큰 인기를 끌던 것과 대조적으로 올해 초저가 패딩이 인기를 끄는 것은 구매성향이 20대를 중심으로 가성비를 중시하는 흐름으로 바뀐 영향으로 분석된다. 

실제 올해 5만원 미만 초저가 패딩의 구매 연령층 중 20대가 28%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주머니가 얇은 10대 연령층에서의 매출도 지난해보다 2배 이상 크게 늘었다. 이들은 저렴한 가격에 부담 없이 입을 수 있는 ‘전투용’ 패딩을 구매해 여러 벌의 패딩을 번갈아 입는 것을 선호한다.

또한 고가의 외산 브랜드 패딩의 경우 대부분의 소비자들이 가격 때문에 어디에서나 편하게 입기 부담스러워 하는 것으로 보인다. 이 때문에 일을 하거나 야외활동을 할 때 대체용으로 저가패딩을 찾는 구매자들이 늘고 있다.

알뜰 패딩이 인기를 끄는 또 다른 이유는 매년 패션 트렌드가 빠르게 변한다는 점 때문이다. 비싼 브랜드 제품을 구매해도 다음 겨울에는 유행이 지나버려 옷장에서 꺼내 입기 부담스러워진다. 따라서 트렌드에 민감한 세대는 그 해 유행에 맞춰 나온 저가 제품을 구매해 한 철 입고 다음 겨울에는 그때 유행을 반영한 제품을 다시 구매한다. 이른바 패스트 패션이 겨울 패딩에도 적용 된 것이다..

현재 티몬은 겨울철 꼭 필요한 패션 아이템 모음전인 ‘패션 윈터아이템 대전’을 진행하고 있다. 450개 이상의 제품을 최대 80% 할인율로 선보이며 10% 할인쿠폰도 제공한다. 일반 저가형 솜보다 가볍고 보온성이 뛰어난 것으로 알려진 ‘웰론’ 충전재를 사용한 ‘웰론 롱 패딩 점퍼’는 4만5000원으로 할인쿠폰을 적용 받아 4만1000원에 판매한다. ‘남성용 기능성 심플패딩 점퍼’는 정가 6만8700원에서 67% 할인된 2만2900원, ‘미스티에이치’의 ‘슬릿버튼 롱 패딩 점퍼’(20만원)는 1만5800원, ‘루프트볼롱코트’ 패딩은 5만8000원에서 쿠폰 할인된 5만4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강봉진 티몬 패션브랜드 본부장은 “쉽고 부담없이 편하게 입을 수 있으면서도 품질이 크게 떨어지지 않는 초저가 패딩의 수요가 늘고있다”며 “지갑이 얇은 구매층 뿐만 아니라 여러벌의 다양한 디자인의 패딩을 입으려는 직장인들의 수요도 늘어날 것으로 예상, 앞으로도 티몬은 고객들의 부담을 덜어줄 수 있는 다양한 저가패딩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전했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3하락 4.2518:03 08/05
  • 코스닥 : 1059.54상승 11.6118:03 08/05
  • 원달러 : 1143.70상승 0.118:03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18:03 08/05
  • 금 : 71.37하락 0.5118:03 08/05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 [머니S포토]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전략 발표, 단상에 선 권덕철 장관
  • [머니S포토] 윤석열·최재형·홍준표 빠진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비대면 진행된 '대학교육회복위' 첫 회의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