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국가정보화예산 5조2347억원 투입… “액티브엑스 2020년쯤 폐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내년 국가정보화 예산으로 5조2347억원이 투입된다고 28일 밝혔다. 또 액티브엑스는 2020년까지 행정기관 홈페이지에서 완전 삭제된다. /사진=머니투데이DB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내년 국가정보화 예산으로 5조2347억원이 투입된다고 28일 밝혔다. 또 액티브엑스는 2020년까지 행정기관 홈페이지에서 완전 삭제된다. /사진=머니투데이DB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가 내년 국가정보화 예산으로 5조2347억원이 투입된다고 28일 밝혔다. 이와 함께 2020년까지 액티브엑스가 행정기관 홈페이지에서 완전 삭제된다.

이날 과기정통부는 한국정보화진흥원과 함께 서울중앙우체국에서 정보통신기술 업계와 담당 공무원 3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도 국가정보화 추진 방향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과기정통부는 내년 국가정보화 예산규모에 대해 언급했다. 구체적인 시행계획에 따르면 중앙행정기관 4조1849억원, 지자체 1조498억원이 투입된다. 세부 사항으로는 ▲사물인터넷(IoT) 1040억원 ▲클라우드컴퓨팅 5056억원 ▲빅데이터 2123억원 ▲인공지능 1360억원 등 이 배정됐다.

기관별로 살펴보면 국세청은 부가가치세를 신용카드사가 원천징수해 국세청에 납부할 수 있도록 하는 ‘부가가치 대리납부 시스템’을 구축한다. 또 교육부는 ‘사이버안전센터’, 법무부는 ‘출입국 외국인 정보시스템’, 국토부는 ‘철도 시설 이력관리 종합정보시스템’을 각각 구축한다.

아울러 과기정통부와 행정안전부는 스마트 행정 구현의 일환으로 2020년까지 액티브엑스를 행정기관에서 완전히 제거하고 공인인증절차 폐지를 목표로 상호협력키로 했다.

양환정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정책실장은 “이제 4차 산업혁명이라는 새로운 도약을 위한 준비를 해야할 때”라며 “새로운 정부가 정책역량을 집중한다면 도약의 발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7.14상승 14.118:01 08/03
  • 코스닥 : 1036.11하락 1.6918:01 08/03
  • 원달러 : 1148.30하락 2.618:01 08/03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8:01 08/03
  • 금 : 73.28하락 0.6218:01 08/03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 [머니S포토] 기본주택 정책발표 차 국회 찾은 이재명 지사
  • [머니S포토] 국회 정보위 출석하는 박지원 국정원장
  • [머니S포토] 김두관 대선 예비후보 '자영업자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