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화산 분출' 발리에 전세기 투입… "무사 귀국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외교부, '화산 분출' 발리에 전세기 투입… "무사 귀국 지원"

항공업계가 인도네시아 발리에 전세기를 투입해 아궁 화산 분출로 발이 묶인 우리 국민을 수송하기로 했다. 30일 외교부와 항공업계에 따르면 발리에는 현재 우리 국민 700명 정도가 체류하고 있다.

외교부는 버스 15대를 투입해 이들을 발리섬에서 수라바야 공항으로 대피시키고 있다. 발리 공항은 아궁 화산 분출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면서 잠정 폐쇄됐으나 주간 운항은 재개했다.

이에 항공업계는 발리 공항과 수리바야 공항에 전세기를 보내 우리 국민을 귀국을 지원하기로 했다. 30일 오전에는 대한항이 발리 국제공항으로 특별기를 보냈다.

투입되는 항공편은 276석 규모 A330 기종으로 오전 5시51분 승객 없이 인천공항을 출발해, 같은 날 현지시간 오전 11시 46분 발리 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이 항공기는 우리 국민을 태우고 오후 1시 발리 공항을 출발해 오후 8시 55분쯤 인천공항에 도착할 것으로 보인다.

오후에는 아시아나항공이 수라바야에 항공기를 보낸다. 아시아나항공은 A330(290석) 항공기를 오후 3시 인천국제공항에서 출발시킨다. 발리 인근 수라바야공항에 오후 8시40분에 도착한 항공기는 오후 10시10분에 현지를 출발해 인천공항에는 내일 오전 7시30분에 도착할 예정이다.

두 항공사 전세기는 모두 566석 규모로 현지 체류 중인 국민을 모두 수용할 수 없다. 이에 외교부는 추가 협의를 통해 체류 국민 모두를 무사 귀국하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0%
  • 4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