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몰른, '러브 애니멀' 라인 친환경 소재 신제품 선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아동복 브랜드 모이몰른이 착한 소비를 돕는 ‘러브 애니멀(LOVE ANIMAL)’ 라인을 공개하고, 친환경 소재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사진=한세드림
/사진=한세드림
‘러브 애니멀 라인’은 인간이나 동물, 환경에 해를 끼치는 상품은 피하고 공정무역 제품, 친환경 제품, 사회적기업 생산품 등을 적극적으로 소비하는 ‘윤리적 소비자’들을 위해 새롭게 기획됐다.

이번 라인은 친환경 ‘젤 플러스 소재’ 2종, ‘쏠라볼 소재’ 2종으로 총 4가지 스타일로 구성됐다.

새롭게 선보인 ‘젤 플러스(Jell Plus) 소재’는 초극세사 마이크로 섬유를 다운과 가장 흡사하게 구성한 화학섬유로, 가볍고 착용감이 뛰어난 충전재다. 볼륨감이 좋아 옷의 형태 유지에 용이하며, 털 빠짐이나 변색이 없어 세탁도 편리하다. 또한, 한겨울 바람을 막아주고 몸을 따뜻하게 보호하는 방풍 및 방온 기능이 탁월하며, 다운 대비 상대적으로 저렴해 합리적인 가격대로 구매할 수 있다.

젤 플러스 아우터 ‘포포린 마이크로젤 점퍼’는 베이비 핑크 컬러와 물결 모양 누빔으로 러블리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후드 및 몸판 안감에는 벨보아 소재를 사용해 보온성을 극대화했으며, 고깔 모양의 모자와 모자 끝에 포인트로 달린 방울이 귀여움을 더한다. ‘블러 마이크로젤 점퍼’는 베이지의 소프트한 컬러감에 변형 퀼팅 조직 및 등판 절개가 포인트인 아이템이다. 손목 밴딩 처리와 얼굴을 감싸주는 모자로 따뜻하게 착용하기 좋다.

지난 시즌 선보였던 ‘쏠라볼(Sollar Ball) 소재’의 신제품도 출시했다. 쏠라볼은 섬유 표면에 특수 가공 처리된 첨단 케미컬이 태양광을 받을 경우, 충돌과 진동을 일으키면서 온도를 상승시켜주는 충전재다.

‘벤치워머 쏠라볼 롱점퍼’는 무릎을 덮는 기장으로 방한 효과가 우수하며, 다크 그린 컬러로 심플하면서도 세련된 디자인을 자랑한다. 모자에 탈부착할 수 있는 ‘후드퍼’가 점퍼 하나당 블루와 핑크 두 컬러씩 세트로 포함되어 상황에 따라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다. ‘보노 쏠라볼 점퍼’는 쏠라볼 충전재와 싱글 안감으로 가볍고 따뜻하게 입을 수 있는 와이드 핏 여아 점퍼다. 뒷기장이 살짝 내려와 엉덩이를 덮어, 찬 바람을 효과적으로 막아준다.

한세드림 모이몰른 사업부 김지영 사업부장은 “이번 러브 애니멀 라인은 고객들에게 다양한 제품 선택의 기회를 줄 뿐만 아니라, 제품 자체의 가성비가 좋기 때문에 출시 초반부터 반응이 우수하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친환경 충전재를 지속적으로 제안하여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23:59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23:59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23:59 04/13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23:59 04/13
  • 금 : 61.58상승 0.4823:59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