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기 "특별사면 검토… 성탄절은 촉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특별사면. 사진은 박상기 법무부 장관. /사진=뉴스1
특별사면. 사진은 박상기 법무부 장관. /사진=뉴스1

박상기 법무부 장관은 30일 "특별사면을 검토하고 있다"면서도 "성탄절에 실시하기에는 시기적으로 촉박하다"고 언급했다.

박 장관은 이날 서울 영등포구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전체회의에서 특별사면에 대한 질문에 이같이 설명했다.

그는 사면 대상 범위에 대해서는 "일반 민생사범과 언론에 보도된 것을 일반적으로 검토하고 있다"며 "법무부 기본 입장은 사면이 합리적 기준에 따라 국민 화합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일반 민생사범 외에 일부 정치인과 시민·노동단체 인사도 포함될 수 있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박 장관은 "사면심사위원회에 임기가 만료된 분도 있어 구성이 완료되지 않았다"며 "위원회를 구성해야 하기 때문에 구체적으로 (사면 일정이) 결정된 바는 없다"고 부연했다.

그는 "위원회 구성 뿐 아니라 대상자 선정에도 상당한 검토가 필요하다"며 "올해는 한달밖에 남지 않아 물리적으로 힘들다"고 덧붙였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84상승 0.2223:59 04/19
  • 코스닥 : 1029.46상승 7.8423:59 04/19
  • 원달러 : 1117.20상승 0.923:59 04/19
  • 두바이유 : 67.05상승 0.2823:59 04/19
  • 금 : 64.83하락 0.2923:59 04/19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민에게 도움 주는 정책 새로운 입장 밝힐것"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