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클 영재 '구슬땀'… 자전거 영재육성사업 가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대한자전거연맹
/사진=대한자전거연맹
한겨울, 사이클 영재들이 구슬땀을 쏟고 있다.

대한자전거연맹은 지난달 27일부터 충북 진천선수촌에서 '2017 자전거 체육영재육성사업'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차세대 사이클스타를 육성키 위한 이번 사업에는 전국소년체전에서 부별 신기록을 세우며 금메달을 획득한 강서준(금성중학교), 황소진(광주체육중학교) 등 영재선수들이 참가했다.

연맹은 세계사이클센터(WCC) 트랙 코치인 스캇 벅던(영국)을 초빙했다. 

연맹 이형주 전임관리자는 "이번 17일까지 21일간의 합숙훈련으로 진천벨로드롬을 달굴 육성사업은 WCC와 협력해 진행되는 데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육성사업 참가 선수들은 국내 유일의 250m 실내 벨로드롬과 웨이트 트레이닝센터에서 벅던 코치의 선진 프로그램을 이수한다.

국내 합숙훈련을 마치면 내년 2월 50일간 스위스 에이글의 WCC에서 해외 훈련에 돌입한다.

한편 이번 육성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의 재정후원으로 진행된다. 
 

박정웅
박정웅 parkjo@mt.co.kr  | twitter facebook

자전거와 걷기여행을 좋아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