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준금리 인상, 카드사·저축은행은 ‘비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지난달 30일 서울 중구 한국은행 삼성본관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서 기준금리 인상을 결정하고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지난달 30일 서울 중구 한국은행 삼성본관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서 기준금리 인상을 결정하고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기준금리가 인상되면서 신용카드사·저축은행 등 제2금융권에 비상이 걸렸다. 조달금리 인상이 불가피한 가운데 내년 초 최고금리 인하로 수익성이 더 악화될 것으로 보여서다. 취약차주가 많아 부실우려가 나오는 점도 고민거리다. 올해 실적악화가 현실화된 카드사는 내년 비상경영체제에 돌입할 것이란 전망까지 나온다.

1일 카드·저축은행업계에 따르면 제2금융권 회사들은 전날 결정된 기준금리 인상(1.25%→1.50%)으로 내년 경영환경이 올해보다 더 나빠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앞으로 조달비용 증가가 불가피한 가운데 내년 2월8일 법정 최고금리가 인하(연 27.9%→연 24.0%)되면 대출금리를 낮춰야 해서다.

카드사는 금리변동에 취약한 회사채를 발행해 자금을 조달한다. 앞으로 시장금리가 본격적으로 오르면 카드사의 자금운용 부담은 커질 수밖에 없다. 이런 가운데 내년 2월 최고금리 인하 후 카드사는 대출수수료 인하 압박을 받을 가능성이 크고 결국 금융판매 수익마저 감소할 것이라는 게 카드업계의 분석이다.

이 때문에 올 3분기 실적악화가 현실화된 카드업계가 내년 비상경영체제에 돌입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실제 신한금융지주는 최근 3분기 실적을 발표하며 내년 신한카드의 비상경영체제 돌입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8월 가맹점 우대수수료율 범위 확대 영향으로 주요 카드사의 3분기 순익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0% 떨어졌다.

저축은행의 상황도 크게 다르지 않다. 기준금리가 올랐음에도 내년 2월 최고금리가 인하되면 대출금리를 낮춰야 해 대출마진이 줄어들 것이란 분석이다.

취약차주가 많아 부실우려도 나오는 점도 제2금융권 회사들의 고민거리다. 그간 카드사는 대출자산 가운데 취약차주 비중이 늘고 있어 금리 상승 시 자산건전성이 나빠질 수 있다는 우려가 꾸준히 제기돼왔다.

한국은행은 지난 6월 금융안정보고서에서 “(카드업계는) 저금리 기간 중 양호한 자금조달여건, 수익추구 성향 강화 등에 힘입어 카드론 대출이 급증했다”며 “이 과정에서 취약차주 비중이 늘어남에 따라 금리 상승 시 카드사 자산건전성이 악화될 가능성이 있다”고 진단했다. 2013년 말 9.9%였던 카드사 취약차주(저소득·저신용) 비중은 올 3월 말 11.4%로 1.5%포인트 올랐다. 이는 은행(2.6%)과 보험사(7%)에 비해 높은 수준이다.

저축은행은 자산건전성과 자본적정성이 지속적으로 개선되고 있지만 고금리 가계신용대출 비중이 높아 차주의 금리상승 리스크가 항상 뒤따른다. 가계신용대출을 취급 중인 저축은행 34개사 가운데 연 평균 20.0% 미만의 금리를 적용하는 곳은 지난 10월 말 기준 11개사뿐이다.

한편 앞으로 제2금융권에서 돈을 빌리지 못하는 저소득 서민이 증가할 것이란 우려도 나온다. 수익악화에 직면한 제2금융권 회사들이 리스크를 최소화하기 위해 대출심사가 한층 깐깐해질 것으로 예상돼서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4.33상승 11.9523:59 04/15
  • 코스닥 : 1013.90하락 0.5223:59 04/15
  • 원달러 : 1117.60상승 123:59 04/15
  • 두바이유 : 66.94상승 0.3623:59 04/15
  • 금 : 64.17상승 1.6123:59 04/15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 [머니S포토] 프로포폴 불법 투약 '채승석' 2심서 집유
  • [머니S포토] KT, ESG 경영에 노사 손붙잡다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