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고교 현장실습, 안전·인권·학습권 철저히 보장돼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교 현장실습.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7월17일 서울 종로구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고교 현장실습.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7월17일 서울 종로구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1일 고교 현장실습 도중 사망한 고 이민호군 사건과 관련, "현장실습에 참여한 학생들의 안전과 인권, 학습권이 철저히 보장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서울 종로구 청와대 영빈관에서 가진 제44회 국제기능올림픽대회 국가대표 선수단 환영 오찬에서 "현장실습제도를 실질적으로 개선하는 데 교육부와 고용노동부, 중소벤처기업부를 비롯한 관계부처 모두가 힘을 모아달라"며 이같이 언급했다.

그는 "얼마 전 현장실습에 참여한 특성화고 3학년 이민호군이 불의의 사고로 세상을 떠나는 안타까운 일이 있었다. 처음이 아니다. 꽃다운 학생들이 현장실습 과정에서 다치고 심지어 목숨을 잃는 일이 반복돼 왔다"면서 "더 이상 이런 참담한 일이 되풀이돼서는 안 된다"고 주장했다.

문 대통령은 "현장실습은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학생들이 노동의 가치를 느끼는 과정이어야 한다"며 "현장실습이 학생들에게 미래의 희망을 주면서 기술을 배우고 익히는 진정한 학습의 장이 될 수 있도록 관계 부처들이 현장과 충분히 소통하면서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는 오찬에 참석한 홍영표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과 여야 간사들을 향해 "제도 개선을 위해 국회에서도 관심을 가져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주문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2.38상승 13.318:03 04/14
  • 코스닥 : 1014.42상승 4.0518:03 04/14
  • 원달러 : 1116.60하락 9.318:03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8:03 04/14
  • 금 : 61.58상승 0.4818:03 04/14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2030 무공해차 전환100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