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월드컵 조추첨… ‘죽음의 조’ 받아든 한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러시아월드컵 조추첨차 출국한 신태용 감독과 김남일 코치. /사진=뉴시스 홍찬선 기자
러시아월드컵 조추첨차 출국한 신태용 감독과 김남일 코치. /사진=뉴시스 홍찬선 기자
내년 러시아 월드컵 조 편성 결과 대한민국이 ‘죽음의 조’에 묶였다. 

국제축구연맹(FIFA) 주최 ‘2018 러시아 월드컵 본선 조추첨식’이 2일 새벽 0시(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 렘린궁에서 열렸다. 이날 조추첨식에서는 내년 6월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치러질 각 조가 편성됐다.

‘2018 러시아 월드컵’ 조 추첨 결과 한국은 F조를 받아들었다. 독일, 스웨덴, 멕시코와 한 조를 이룬 것.

영국의 스포츠베팅 업체 윌리엄힐에 따르면 F조에선 독일이 압도적인 조 1위로 예상됐다. 독일의 조 1위 배당률은 1/3(약 0.33배), 멕시코와 스웨덴은 11/2(약 5.5배)의 배당률을 받았다. 한국의 조 1위 예상 배당률은 20/1(20배)로 발표됐다. 한국이 조 1위가 될 가능성이 4팀 중 가장 낮다는 평가다. 배당률의 분자가 분모보다 작으면 적중할 확률이 높다.

한국은 16강 진출 가능성도 최하위로 꼽혔다. 독일은 1/14배(약 0.07배), 멕시코는 이븐스(EVS·1배), 스웨덴은 5/4(1.25배)의 배당률을 받은 반면 한국은 7/2(3.5배)로 F조에서 가장 높은 배당률을 기록했다. 사실상 F조 최약체로 분류된 것이다.

이번 조추첨 결과에 따라 신태용호는 내년 6월18일 밤 9시 니지니노보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스웨덴과 첫 경기에서 맞붙게 된다. 이어 24일 새벽 3시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멕시코와 2차전을 갖고, 27일 밤 11시 카잔 아레나에서 독일과 조별리그 최종전을 치른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2.38상승 13.315:30 04/14
  • 코스닥 : 1014.42상승 4.0515:30 04/14
  • 원달러 : 1116.60하락 9.315:30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5:30 04/14
  • 금 : 61.58상승 0.4815:30 04/14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2030 무공해차 전환100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