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스텔스 전투기 ‘F-22’ 6대 한국 도착… 하늘에 항공기 230대 투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텔스 전투기 F-22 랩터. 사진=추상철 뉴시스 기자
스텔스 전투기 F-22 랩터. 사진=추상철 뉴시스 기자
미국의 스텔스 전투기 F-22 '랩터' 6대가 2일 우리나라에 도착했다.

세계 최강의 전투기로 불리는 F-22 랩터는 북한의 레이더망을 피해 핵심시설을 타격할 능력을 갖췄다.

F-22 랩터는 4일부터 닷새간 실시되는 대규모 한미 연합공중훈련 '비질런트 에이스' 훈련에 참가한다.

일부 항공 전력은 이미 오산과 군산기지 등에 전개돼 훈련을 준비하고 있으며 미국 전략무기는 3일까지 순차적으로 한반도에 전개될 예정이다.

한미 양국 군은 최근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급 '화성-15'형을 발사한 이후 상황을 반영한 고강도 대응 조치로 항공기 230여대를 투입해 훈련할 방침이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