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항조 "돌싱으로 오해, 사실 유부남"… 중년 아이돌 인기비결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조항조가 돌아온 싱글이 아닌 유부남이라고 해명에 나섰다.
조항조 "돌싱으로 오해, 사실 유부남"… 중년 아이돌 인기비결은?

오늘(5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 화요초대석에서는 '남자라는 이유로' '거짓말'을 부른 가수 조항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학래는 "조항조 씨는 이혼하고 혼자 사는 것 같은 돌아온 싱글 느낌이다. 주변에서 꼭 이 질문을 하라더라"며 결혼 여부를 물었다.

조항조는 "제가 방송에서 (아내) 이야기를 안 하고 사생활 이야기를 안 하니까 혼자 살거나 돌싱냐고 하더라. 굳이 내가 유부남이라고 표현할 필요가 없지 않나. 노래에만 재주가 있고 워낙 말 주변이 없는 편이다. 예능에 잘 안 나가다 보니 충분히 의문을 가질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김학래는 "사실 조항조 씨 부인을 잘 안다. 조항조 씨도 아내에게 굉장히 가정적이고 아내도 수발을 잘 들어준다. 지방 공연을 다니면 의상부터 모두 챙겨준다. 조항조가 혼자 되는 게 아니구나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새벽에 일하고 아침에 집에 들어가다 보니 아내가 굉장히 많이 힘들어했다”면서 미안한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조항조는 자신의 매력에 대해 “외모보다는 노래”라면서 “갱년기로 힘들어 하는 중년 여성들이 제 노래로 위안을 받는 것 같다”고 말했다.

김학래 역시 "조항조의 한 맺힌 노래를 듣다 보면 '저 남자가 내 남자였으면'이라는 생각도 든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JJ ENT 제공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