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소녀' 김지민, 티격태격 현실모녀 케미… "너도 이제 꺾인 나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비행소녀' 김지민이 첫 등장과 함께 비혼라이프를 즐기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비행소녀' 김지민, 티격태격 현실모녀 케미… "너도 이제 꺾인 나이"

지난 4일 방송된 MBN '비행소녀'에서는 개그우먼 김지민이 비혼 라이프를 즐기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비행소녀'에서 MC들은 새로운 비행소녀 김지민의 등장에 반가워했다. 윤정수는 "오늘 김지민의 집이 공개되는 거냐"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에 김지민은 "이런 거 얘기해도 될지 모르겠는데 동거인이 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지민은 반려견 '느낌이'와 함께 아침을 맞이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손재주로 크레용 액자와 젤캔들 만들기에 도전했다. 그 순간, 김지민의 어머니가 등장했다. 이에 MC들을 "동거인 정체가 어머니였냐. 너무 똑같이 생겼다"며 놀라워했다. 

김지민의 어머니는 김지민이 젤캔들을 만들고 있는 모습에 "이런 거 만들 시간에 밖에서 데이트할 사람을 만나라. 너도 이제 꺾인 나이다"라고 거침없는 독설을 날렸다.

김지민은 “엄마는 그렇게 말하면 안되지”라며 서운함을 표했다. 이에 어머니는 “엄마니까 할 수 있는 말”이라며 걱정했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김지민은 “누구를 못만난다기보다 커리어를 높이기 위해 일을 열심히 하고 있다”며 “스스로 자기합리화인가?”라고 너털 웃음을 지었다.

또 김지민은 어머니와 같이 사는 이유에 대해 "얼마 전에 아버지가 돌아가셨다. 이후 강원도 동해에 있는 집을 정리하고 어머니를 모셔왔다. 엄마 혼자 사는 거는 자식들이 모두 못 보겠더라. 몰랐던 엄마의 모습을 알게 됐다. 요즘은 엄마랑 노는 게 제일 재미있다"고 밝혔다.

사진. MBN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5.08하락 25.3918:05 01/31
  • 코스닥 : 740.49상승 1.8718:05 01/31
  • 원달러 : 1231.90상승 4.518:05 01/31
  • 두바이유 : 82.63하락 1.5418:05 01/31
  • 금 : 1939.20하락 6.418:05 01/31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 [머니S포토] 유연석X차태현, 유쾌한 멍뭉미 형제
  • [머니S포토] 이재명 "미분양 주택 분양가 매입, 부실 건설사 특혜"
  • [머니S포토] 박홍근 "검찰, 이재명 소환 세번째까지가 국민 상식"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