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현 결혼 "든든하고 좋아… 비공개 이유? 남편 사생활 중요시 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박정현이 결혼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박정현 결혼 "든든하고 좋아… 비공개 이유? 남편 사생활 중요시 해"

지난 5일 오후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는 가수 박정현(42)이 출연, 결혼 생활을 언급했다.

박정현은 이날 “아직 남편을 어떻게 불러야 할지 어색하다”며 결혼 뒷이야기를 털어놨다.

그는 “신랑이 연예인도 아니고, 사생활을 중요하게 여겨 조용하게 결혼식을 치르게 됐다”며 조용히 진행됐던 결혼식의 상황을 전했다.

이어 결혼 후 좋은 점에 대해 “좀 든든해진 것 같다. 혼자 있어도 혼자가 아닌 것 같다”며 “결혼은 역시 좋구나 했다. 과거엔 솔로였다면 이젠 팀 멤버가 됐다"고 덧붙이며 행복한 신혼을 즐기고 있음을 드러냈다. 

한편 박정현은 지난 7월 미국 하와이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현재 서울 강북구에 신혼집을 차리고 살고 있다.

결혼 당시 박정현의 남편은 캐나다 교포 출신으로, 서울에 있는 대학 교수로 알려졌다.

7세 연상 연하 커플인 두 사람은 남편 동료 교수의 소개로 만나 3년 6개월의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했다.

사진. 문화인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