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이아 코퍼레이션, 美 완구 브랜드 리틀타익스 국내 정식 유통 시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아용품 제조 및 유통기업인 가이아 코퍼레이션이 12월부터 미국 완구 브랜드 리틀타익스(Little Tikes) 국내 정식 유통을 시작한다고 6일 밝혔다.
/사진=가이아 코퍼레이션
/사진=가이아 코퍼레이션
1970년 미국에서 탄생한 유아용 플라스틱 장난감 브랜드 리틀타익스는 유아 눈높이에 맞춘 혁신적인 디자인과 발달 단계에 따른 완구 제작으로 유아 스스로 놀면서 창의력과 상상력을 키울 수 있는 제품으로 유명하다. 고급 플라스틱 재료를 사용해 내구성이 좋고 미국 및 유럽표준의 엄격헌 안전검사를 통과한 안전한 제품이다. 둥근 모서리, 원색의 과감한 컬러톤 등으로 유명하며 대표 제품으로는 유아용 체육관인 액티비티 가든, 베이비 스포츠 센터, 숨바꼭질 미끄럼틀 등이 있다.

가이아 코퍼레이션이 공식 유통을 시작하면서 12개월 미만 영유아를 위한 인펀트(infant) 제품도 다양하게 출시됐다. 아치를 따라 움직이는 새 인형을 눈으로 따라가며 6개월 미만 아기의 목 근육과 시력을 발달시킬 수 있는 '리틀 숲속친구들 아기체육관', 귀여운 동물의 등에 있는 버튼을 누르면 움직여 아기의 목 근육 발달에 도움을 주는 '리틀 터치앤고', '리틀 딸랑이 2종 세트', 농구/축구/볼링의 3가지 스포츠가 가능한 ‘리틀 베이비 스포츠 센터’ 등 8종의 제품을 새롭게 선보였다.

가이아 코퍼레이션의 김은지 마케팅팀 과장은 "튼튼하고 안전한 장난감의 대명사로 전 세계적으로 40년 넘게 사랑받아온 리틀타익스가 2년 정도 국내 공식 유통 채널이 없어지면서 판매중지 상품이 유통되는 등 브랜드 명성에 걸맞지 않게 국내에서 거래되던 것이 사실"이라며, "이번에 가이아 코퍼레이션에서 정식 유통을 맡게되면서 AS나 품질 등의 문제가 해소돼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구매할 수 있게 됐다. 고객들에게 다시 브랜드를 알린다는 마음으로 다양한 고객 프로모션과 브랜드 리부트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23:59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23:59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23:59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23:59 01/18
  • 금 : 55.39하락 0.3123:59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