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황세손' 이구 부인 줄리아 리 별세… 향년 94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마지막 황세손' 이구 부인 줄리아 리 별세… 향년 94세

대한제국 마지막 황세손인 이구 선생의 부인 '줄리아 리'(본명 줄리아 멀록)가 노환으로 별세한 것으로 알려졌다.

6일 일부 매체 보도와 이구 선생의 9촌 조카인 이남주 전 성심여대 음악과 교수에 따르면 줄리아 리는 지난달 26일 미국 하와이 한 요양병원에서 노환으로 숨졌다. 향년 94세. 임종은 줄리아 리가 입양한 이은숙씨가 지킨 것으로 전해졌다.

이구 선생은 대한제국 마지막 황태자인 이은의 외아들이다. 이구 선생은 독일계 미국인인 줄리아 리와 1950년대 후반 미국 뉴욕에서 만나 1958년에 결혼했다.

이들 부부는 일본에 머물던 영친왕과 이방자 여사 요청으로 1963년 귀국해 서울 창덕궁 낙선재에 머무르기도 했다. 그러나 종친회 외면과 후사가 없다는 이유 등으로 갈등을 빚은 것으로 알려졌다.

줄리아 리는 결국 이구 선생과 1982년 이혼했다. 이후 의상실 경영과 복지사업 등으로 활동했으며, 1995년에는 한국을 떠나 하와이에 정착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8.99상승 68.3618:03 01/25
  • 코스닥 : 999.30상승 19.3218:03 01/25
  • 원달러 : 1100.70하락 2.518:03 01/25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5
  • 금 : 55.20하락 0.2918:03 01/25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 [머니S포토] 서울시장 출마 선언 하루 앞둔 박영선, 스마트 슈퍼 방문
  • [머니S포토] 배달 라이더 찾아간 '오세훈'
  • [머니S포토] 4.7 재보궐, 우상호가 꿈꾸는 서울 모습은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