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승호 MBC 사장 내정… 노조 "방송장악 잔재 청산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승호 MBC 사장 선임. /사진=뉴스1

전국언론노동조합 MBC본부는 7일 최승호 신임 MBC 사장에게 과거사 청산을 최우선 과제로 제시했다.

노조는 이날 논평을 통해 "가장 중요한 과제는 잃어버린 시청자 신뢰를 회복하고 공영방송 본연의 역할을 회복하는 것"이라며 "전제 조건은 방송 장악의 어두운 잔재에 대한 신속하고 단호한 청산"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정보기관을 동원한 정권의 MBC 파괴 공작, 불공정 편파 왜곡 보도, 불법 해고와 대량 징계와 유배, 블랙리스트 등 노동법 위반과 인권유린에 대해 철저하게 진상을 조사하고 책임을 물어야 한다"며 "반성과 청산이 전제돼야 다시는 무너지지 않을 신뢰받는 공영방송 MBC를 재건할 수 있다"고 요구했다.

노조는 "우선 신임 사장이 단행할 첫 인사에 주목한다"며 "방송 장악의 어두운 역사를 단호하게 청산할 수 있는 인사, 공정 방송과 제작자율성을 확고하게 지켜낼 수 있는 인사를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MBC의 정치적 독립을 항구적으로 보장할 법적 장치, 공정 방송과 제작 자율성을 보장하기 위한 확고한 제도를 만들어야 한다"며 "노조는 MBC가 시청자의 신뢰를 회복하고 최고의 방송사로 다시 설 수 있도록 새 경영진과 머리를 맞댈 준비가 돼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방송문화진흥회는 이날 임시이사회를 열고 최 후보를 사장으로 선임했다. MBC도 이어 주주총회를 열고 최 후보를 사내이사로 선임했다.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0%
  • 50%
  • 코스피 : 2332.59하락 56.815:32 09/22
  • 코스닥 : 842.72하락 24.2715:32 09/22
  • 원달러 : 1165.00상승 715:32 09/22
  • 두바이유 : 41.44하락 1.7115:32 09/22
  • 금 : 41.63하락 1.3915:32 09/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