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시진핑 주석과 14일 정상회담… 공동성명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좌)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우)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좌)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우)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중국을 국빈 방문해 14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정상회담을 연다고 청와대가 11일 밝혔다. 다만 이번 정상회담을 마친 뒤에는 별도의 공동성명이나 공동 기자회견 등을 하지 않을 계획이다.

양국은 두 정상의 입장을 담은 공동언론발표문으로 정상회담 성과 발표를 대신할 전망이다. 이는 지난 10월31일 양국 간 관계 개선 협의문 이후에도 사드 문제를 놓고 양국 간 이견이 드러난 것을 우려한 조치다.

오는 13일부터 16일까지 중국을 국빈방문하는 문 대통령은 14일 오후 인민대회당에서 열리는 공식환영식 참석을 시작으로 국빈방문 일정에 돌입한다. 이어 두 정상은 확대 및 소규모 정상회담을 한다.

문 대통령과 시 주석의 회담은 지난 7월 독일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 지난 11월 지난달 베트남 다낭에서의 APEC(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 정상회의에 이어 이번이 세번째이다.

문 대통령은 리커창 중국 총리와도 별도 회동을 갖는다. 또 대한민국 임시정부청사 방문 등을 위해 방문하는 충징에선 천민얼 당서기와 오찬면담을 가질 예정이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