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CTO에 김정한 삼성전자 연구소장 영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정한 하나금융그룹 DT Lab 총괄 부사장 겸 CTO./사진=하나금융
김정한 하나금융그룹 DT Lab 총괄 부사장 겸 CTO./사진=하나금융

하나금융그룹은 그룹 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을 위해 ‘DT Lab(Digital Transformation Lab)’을 신설했다고 12일 밝혔다.

DT Lab 총괄 부사장 겸 CTO(Chief Technology Officer)로는 실리콘밸리와 삼성전자 소프트웨어 연구소장 출신 김정한 전무를 영입했다.

DT Lab은 하나금융그룹의 IT 전문기업인 하나금융티아이 내 CIC(Company In Company) 형태의 독립기업으로 운영되며 전통적인 금융권 조직과 차별화된 디지털 기술 혁신을 전담할 예정이다.

DT Lab은 그룹 내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블록체인, IoT, 클라우드 등 미래 핵심 원천 기술 확보, 관계사와 협업과 공동 개발을 추진하며 금융전문가와 IT 전문가 간 융합을 통해 서비스를 상향 표준화하고 고객 대상 상용화를 목표로 한다.

우수 인재 영입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애자일(Agile) 조직 구현을 위해 DT Lab의 인재 채용, 조직 관리, 보상 체계 등은 그룹과 별도의 트랙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DT Lab 총괄 부사장으로 새롭게 영입한 김정한 부사장은 소프트웨어 분야 전문가로 삼성전자 재직 시 SSD과 eMMC(내장형 메모리) 관련 핵심 소프트웨어 기술의 경쟁력 제고에 기여해왔다.

특히 삼성전자 DS 부문에서 인문계 전공자를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 육성하는 통섭형 인재 양성 시스템(SCSA)을 추진하는 등 소프트웨어 분야의 혁신적 시도를 지속해왔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DT Lab을 통해 금융에 새로운 기술을 적용하는 ‘CTO(Chief Technology Officer)’의 역할을 맡은 김정한 부사장의 우선 과제는 인공지능(AI) 분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역량을 확보다. 아울러 금융서비스와 IT 신기술의 융합은 물론 우수 인재 영입, 해외 글로벌 인재 활용 등도 직접 추진할 계획이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은 “앞으로도 외부 전문가 영입을 확대해 적극적으로 IT분야 연구개발 역량을 강화할 것”이라며 “새롭게 신설된 DT Lab이 해외 금융사와 핀테크 기업과 제휴 협력을 통해 그룹 내 오픈 이노베이션을 추진하는 핵심 성장동력으로 자리매김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15:30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15:30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15:30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15:30 01/19
  • 금 : 54.19하락 1.215:30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