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금융회사 지배구조 운영실태 검사 강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동원 혁신위원장이 1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금융감독원 브리핑룸에서 금융감독·검사·제재 프로세스 혁신 TF 결과발표를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고동원 혁신위원장이 1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금융감독원 브리핑룸에서 금융감독·검사·제재 프로세스 혁신 TF 결과발표를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금융감독원이 금융회사의 검사·제재를 지배구조, 내부통제 위주로 바꾼다. 지배구조나 내부통제 문제를 일으킨 금융회사의 검사·제재 수위를 대폭 높이고 대주주와 최고 경영진의 위법행위를 강하게 징계하기로 했다.

금감원은 12일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금융감독·검사제재 프로세스 혁신방안'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먼저 개별 위규행위를 적발·조치하는 기존 검사체제를 지배구조·내부통제 위주로 전환한다. 금융회사가 내부통제 기준을 제대로 지키지 않아 다수의 금융소비자에게 피해를 유발할 우려가 있으면 기관과 경영진까지 제재한다.

또한 지배구조 문제로 금융회사 경영에 영향을 미칠 소지가 있는 중요한 사항에 대해 금감원이 점검결과를 시장에 공표하기로 했다. 금융회사가 스스로 내부통제 시스템을 만들고 점검·검사, 개선하도록 자율적 체계를 유도하고 운영이 우수한 회사는 기관 제재를 낮춰주거나 검사주기를 완화하는 인센티브를 준다.

대주주와 최고 경영진의 위법행위를 발견하면 솜방망이 처벌이 아닌 중징계 철퇴를 가한다. 대주주와 최고경영진이 부당한 영향력을 행사하거나 위법행위를 했는지 철저히 규명하고 금전과 신분상 제재를 하기로 했다. 회사에 대해서도 과징금·과태료를 올리고 업무 정지, 영업점 폐쇄 등 중징계를 적극적으로 활용하기로 했다.
/자료=금융감독원
/자료=금융감독원

검사·공시 방식도 바꾼다. 동양그룹 사태, 키코 사태 등과 소비자에게 부당한 피해를 유발하는 불완전판매, 대주주·계열사 부당지원 등에 검사를 집중한다. 고질적인 금융법 질서 위반행위에 대해 즉시 현장검사를 하고 금융회사의 내부 통제 수준이 낮아 종합 점검이 필요하다고 판단하는 회사는 종합검사를 한다.

내부통제와 지배 구조상 중요한 문제가 있는 경우에는 금융회사에 개선을 권고하거나 업무협약을 맺어 개선을 유도한다. 개선이 필요한 사항을 공시하고 내부통제 실태에 대해서 상시로 사전예고 없는 검사를 하기로 했다. 지금까진 중요한 법규위반 행위를 적발했을 때만 연장했던 검사 기간도 탄력적으로 운용한다.

금융사의 불합리한 관행에 대해서는 기획·테마검사를 해서 제도 개선을 유도하기로 했다. 금융회사가 부당 영업행위를 자율적으로 점검·시정하면 제재 경감 등 인센티브를 주기로 했다.

TF 위원장인 고동원 성균관대 교수는 "금융소비자 보호 관점에서 금융감독 검사·제재 프로세스를 재설계 했다"며 "금융사의 과도한 업무부담은 완화하되 지배구조·내부통제의 실질적인 개선을 유도해 금감원에 대한 대국민 신뢰를 회복하고 공정한 금융 질서를 회복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금융감독 ·검사 제재 프로세스 혁신 TF는 고 위원장을 포함해 안수현 한국외대 교수, 이명수 법무법인 화우 변호사, 김학자 법무법인 에이원 변호사, 권용범 농협생명 경영기획본부장, 손기용 신한카드 부사장, 김대환 미래에셋대우 전무, 박정림 KB국민은행 부행장, 최성일 금감원 부원장보 등으로 구성됐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23:59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23:59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23:59 01/20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23:59 01/20
  • 금 : 56.24상승 1.0523:59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