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탁금지법 1년, 반부패 체감효과 '뚜렷'… 총생산 감소 영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탁금지법 1년, 반부패 체감효과 '뚜렷'… 총생산 감소 영향

청탁금지법 시행으로 경제적으로는 총생산 9020억원, 총고용은 4267명이 줄어드는 파급효과가 있었던 것으로 분석됐다.

청탁금지법 주무부처인 국민권익위원회는 1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대국민보고대회'를 열어 지난 1년여 시행된 청탁금지법의 사회·경제적 영향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권익위는 국민·공직자 인식조사, 공개 토론회, 영향업종 간담회 등 여러 방법으로 각계 의견을 수렴해 왔다. 전문연구기관에서는 법 시행의 경제적 영향을 알아보기 위해 지난 1년 간의 경제지표를 분석했다.

먼저 '경제적 영향'과 관련해 우리 국민의 71%는 청탁금지법이 경제전반에 긍정적인 영향을 준다고 인식하고 있었다. 서울대 연구결과에서는 청탁금지법 시행으로 청렴도가 개선되는 경우 공정경쟁 촉진, 외국인 투자 증가를 통해 중장기적으로 경제성장과 고용창출에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분석됐다.

다만 전문연구기관과 관계부처 분석결과 단기적으로는 농축수산물의 매출 등에 일부 영향이 있었던 것으로 분석됐다.

한국행정연구원 분석 결과 한우·화훼·음식업에서 생산·거래액·가격 하락의 영향이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그 파급효과로 경제 전체적으로는 총생산이 9020억원, 총고용은 4267명이 감소한 것으로 추산됐다.

농림축산식품부 등 조사에서도 농축수산물의 명절선물 매출과 한우·화훼·사과·배·수산 등의 거래량·거래액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회적 영향'과 관련해서는 공직사회, 기업, 사회 전반에 걸쳐 법 시행에 따른 긍정적인 변화가 확산되고 있고 청탁금지법에 대한 국민적 지지도 상승하는 등 긍정적인 효과가 큰 것으로 확인됐다.

구체적으로는 △촌지 근절 △민원인의 금품·향응 제공 감소 △공공의료·철도·항공 예약관련 부정청탁 관행 급감 △공직자의 청렴의식 제고 등 공직사회 반부패 체감효과가 뚜렷한 것으로 조사됐다.

기업인들도 법 시행 이후 기업경영에 우호적인 여건이 조성됐다고 평가했다. 기업 접대비가 유의미하게 감소하고 중장기적으로 네트워킹보다 생산성 경쟁을 촉진해 기업의 효율성이 제고될 것으로 분석됐다.

이날 권익위는 청탁금지법의 이른바 '3·5·10 규정'(3만원 이하 식사·5만원 이하 선물·10만원 이하 경조사비 허용) 개정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권익위는 전날 전원위원회를 열어 선물비의 경우 상한액을 5만원으로 유지하되 농축수산물(화훼 포함)에 한해 10만원으로 상향하기로 했다. 경조사비는 기존 10만원에서 5만원으로 상한액을 낮췄다.

권익위는 "이번 조정은 국민의 지출빈도가 높은 경조사비 상한액 하향으로 청렴의지를 보다 강조하면서 농어업인을 배려하고 보호하기 위해 농축수산물에 한해서만 예외적으로 선물 가액 상한액을 상향한 것"이라고 밝혔다.

권익위는 이번 가액범위 조정으로 청탁금지법이 가져온 긍정적인 변화와 흐름이 역행되지 않도록 관계기관과 함께 대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박은정 권익위원장은 이번 가액범위 조정으로 공직자에 대한 뇌물이 조장될 수 있다는 우려에 대해 "인허가, 수사, 계약, 평가 등과 같이 공무원의 직무와 직접적인 이해관계가 있으면 현재와 같이 일체의 음식물, 선물을 받을 수 없으므로 가액범위를 일부 조정한다고 해서 청탁금지법의 본래 취지가 후퇴되는 것은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5:30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5:30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5:30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5:30 05/27
  • 금 : 1847.60상승 1.315:30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