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이 중국 국빈방문서 언급한 '난징대학살'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좌)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우)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좌)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우)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중국 국빈방문 첫날인 13일 ‘재중국 한국인 간담회’에서 일본 제국주의의 ‘난징대학살’ 80주년을 언급하며 일본군 만행에 희생된 중국인들을 위로했다. 

문 대통령은 방중 첫 일정인 재중 한국인들과 만난 자리에서 “오늘은 난징대학살 80주년 추모일”이라며 “한국인은 중국인이 겪은 이 고통스러운 사건에 깊은 동질감을 느낀다. 저와 한국인들은 동병상련의 마음으로 희생자들을 애도하며 아픔을 간직한 많은 분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일본 등 제국주의 침략을 받은 양국 역사를 언급하며 동질성을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중국이 번영할 때 한국도 함께 번영했고 중국이 쇠퇴할 때 한국도 함께 쇠퇴했다”며 “두 나라는 제국주의에 의한 고난도 함께 겪었고 함께 항일투쟁을 벌이며 어려운 시기를 함께 헤쳐왔다”고 밝혔다.

난징대학살은 1937년 12월 중일전쟁 당시 중국의 수도 난징에서 일본 군대가 중국인을 대상으로 대량학살·강간·약탈·사격·생매장 등 무차별로 학살한 사건이다. 약 6주 동안 일본군에게 학살된 중국인은 20만~30만명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되며 여성 수만명이 강간을 당한 것으로 보고됐다. 

중국에서는 ‘난징대도살’(南京大屠殺)로 불리며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2014년에 난징대학살이 벌어진 12월13일을 난징대학살 국가추모일로 제정했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