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숙 여사, '가수 출신' 펑리위안과 공연 감상… "실질적 우의 나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정숙 여사(왼쪽)와 펑리위안 여사. /자료사진=뉴시스
김정숙 여사(왼쪽)와 펑리위안 여사. /자료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중국을 국빈방문 중인 가운데 김정숙 여사가 14일(현지시간) 시진핑 주석 배우자인 펑리위안 여사 제안으로 오페라극장에 해당하는 국가대극원을 찾았다.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에서 "김정숙 여사와 펑리위안 여사는 공식 환영식 뒤 차담회가 예정돼 있었으나 펑 여사가 음악을 좋아하는 김 여사를 배려해 국가대극원을 함께 둘러보며 공연을 감상하면 어떻겠냐고 제안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실제 김 여사와 펑 여사는 '음악'과 관련한 공통점이 있다. 김 여사는 경희대 성악과 출신으로 서울시립합창단 단원으로 활동한 적이 있으며 펑 여사는 중국 내에서 '국민가수'라 불릴 만큼 유명한 가수 출신이다.

김 여사는 펑 여사 안내를 받아 국가대극원을 둘러봤다. 또 대극원 합창단이 노래한 드라마 '대장금' 주제가인 '오나라', 중국의 '제2의 국가'로 불리는 민요 '모리화', 중국 노래 '기적'을 함께 들었다.

고 부대변인은 "오늘 친교행사는 형식보다 실질적 우의를 나눈 시간이다. 김 여사는 펑 여사의 사려깊은 배려심에 감사를 전했다"고 밝혔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06.84하락 92.8510:48 02/26
  • 코스닥 : 910.65하락 25.5610:48 02/26
  • 원달러 : 1120.90상승 13.110:48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0:48 02/26
  • 금 : 65.39상승 2.510:48 02/26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