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 "미래에셋대우, 7000억원 규모 유상증자… 자본 활용능력 관건" 목표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S DB
/사진=머니S DB
메리츠종금증권이 18일 미래에셋대우에 대해 7000억원 규모 유상증자로 자본 활용능력이 관건이라며 증자에 따른 주가 희석효과를 반영해 목표주가를 1만2000원으로 14.3% 하향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김고은 메리츠종금증권 애널리스트는 "유상증자로 자기자본이 8조원을 상회해 종합투자계좌(IMA) 사업이 가능하지만 금융감독원 인가 사항인 점을 고려하면 가능성이 제한적"이라며 "발행어음 사업 인가도 공정위의 조사로 보류된 만큼 자본 활용능력을 빠일 시일 내 가시화하는 것이 관건"이라고 분석했다.

앞서 미래에셋대우는 7000억원 규모 우선주(1억3084만2000주) 발행을 결의했으며 우리사주조합 20% 배정 후 주주우선 배정될 예정이다. 기존 우선주와 달리 확정배당금 지급형이며 참가형·누적형으로 보통주의 주당배당금
이 확정 배당금보다 많아질 경우 같은 수준으로 상향 조정되는 점 매력적이다. 다만 합병 이후 경상적 배당성향에 대해 불확실성이 존재한다.

이에 김 애널리스트는 "신규 우선주에 대한 배당수익률 수준에 따라 기존 대우증권 배당성향과 비교해 하향 조정될 가능성이 있다"며 "신규 우선주의 배당수익률은 연내 결정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4%
  • 46%
  • 코스피 : 2617.22상승 11.3518:03 05/25
  • 코스닥 : 872.69상승 7.6218:03 05/25
  • 원달러 : 1264.60하락 1.618:03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8:03 05/25
  • 금 : 1865.40상승 17.618:03 05/25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제74회 국회 개원 기념식, 국민의례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