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캐피탈, ‘글로벌 통합 HR 플랫폼’ 도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현대캐피탈
/사진=현대캐피탈

현대캐피탈은 ‘오라클 HCM(Human Capital Management) 클라우드 솔루션’을 적용해 글로벌 법인을 1개의 HR 플랫폼으로 통합·관리한다고 18일 밝혔다.

오라클 HCM 클라우드는 글로벌 HR을 위해 대규모 리포팅과 보안요구 사항을 지원하는 시스템으로 포드 모터스, AXA 파이낸셜 그룹 등 주요 글로벌 기업이 도입해 사용 중이다.

클라우드 기반 시스템인 ‘글로벌 통합 HR 플랫폼’은 글로벌 법인의 HR 시스템과 프로세스를 통합·표준화한다. 전세계 모든 직원이 하나의 시스템과 인사관리 제도를 바탕으로 유사한 환경에서 일할 수 있는 통합기반을 구축한 것이다. 특히 인사관리 모든 영역에 걸쳐 클라우드 기반 시스템을 도입한 것은 국내 금융사 중 현대캐피탈이 최초다.

기존에는 10개의 해외 법인과 본사에서 개별적인 HR 시스템을 사용해 통합 인사 데이터 관리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번 플랫폼 도입으로 모든 법인이 실시간으로 데이터를 공유하고 업데이트할 수 있어 종합적인 분석과 모니터링이 용이하게 된다.

새로운 플랫폼은 지난 10월부터 미국과 캐나다 법인에서 테스트 운영했고 지난 8일 정식 오픈했다. 내년 중 국내를 포함한 유럽·브라질·인도법인 등에 순차적으로 도입할 예정이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글로벌 통합 HR 플랫폼 도입은 IT 시스템의 통합을 넘어 국내외 구분 없이 글로벌 시장 관점에서의 가치 창출과 운영 최적화에 의미가 있다”며 “이를 통해 기업이 글로벌 원 컴퍼니(Global One Company)로 나아가는 동력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2596.58하락 7.6615:30 05/16
  • 코스닥 : 856.25상승 3.1715:30 05/16
  • 원달러 : 1284.10하락 0.115:30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5:30 05/16
  • 금 : 1807.40하락 16.415:30 05/16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