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부회장 항소심 27일 구형…내년 1월 선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13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최순실 뇌물 공여' 항소심 13차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 사진=뉴시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13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최순실 뇌물 공여' 항소심 13차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 사진=뉴시스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씨에게 경영권 승계 도움을 대가로 뇌물을 제공한 혐의 등으로 1심에서 징역 5년을 선고받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항소심이 이르면 27일 마무리된다.

이 부회장의 항소심 재판을 담당하는 서울고등법원 형사13부(부장판사 정형식)는 18일 “박근혜 전 대통령이 27일에 증인 출석을 하지 않으면 그날 피의자 신문, 검찰 구형, 변호인 의견, 피고인 최후진술까지 모두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박 전 대통령은 본인의 재판을 모두 보이콧하고 구치소에서 두문불출하고 있다. 따라서 27일 증인 출석에 응하지 않을 가능성이 높아 이 부회장의 결심공판이 진행될 것이라는 게 업계의 중론이다.

재판부는 “27일 종결이 어렵게 되면 28일 연속으로 개정해서 28일까지는 모든 절차를 종료하겠다”고 덧붙였다.

통상 선고기일은 결심공판 2∼3주 이후 열리기 때문에 27~28일 결심공판이 진행될 경우 2심 선고는 내년 1월 내려질 전망이다.
 

  • 0%
  • 0%
  • 코스피 : 2596.58하락 7.6618:03 05/16
  • 코스닥 : 856.25상승 3.1718:03 05/16
  • 원달러 : 1284.10하락 0.118:03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3 05/16
  • 금 : 1807.40하락 16.418:03 05/16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