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엔엔터테인먼트, ‘로힝야족 난민’ 위해 기부금 전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종합콘텐츠기업 로엔엔터테인먼트가 '로힝야족 난민'을 위해 유엔난민기구(UNHCR)에 성금을 전달하기로 결정하고, 19일 유엔난민기구 한국 대표부 사무실에서 전달식을 가졌다고 20일 밝혔다.
/사진=로엔엔터테인먼트
/사진=로엔엔터테인먼트
로엔은 유엔난민기구 친선대사인 배우 정우성으로부터 로힝야족이 처한 심각한 상황과 어려움을 전해 듣고 ‘평화’를 기원하며 첫 번째 해외 기부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로엔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시대를 불문하고 ‘평화’가 필요한 순간마다 ‘음악’이 존재할 만큼 ‘음악’이 주는 ‘치유’와 ‘희망’의 힘은 매우 강력하다”며 “때문에 국내 콘텐츠산업을 리드하고 있는 기업으로서 책임을 다하고 평화적인 해결을 기원하는 마음을 담아 기부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한편, 로힝야족은 62만 명이 넘는 인원이 국경을 넘어 방글라데시로 탈출했으며 , 난민들은 식량, 거처, 식수, 생활공간의 부족, 열악한 위생상태 등 여러 가지 어려움에 봉착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8:03 02/26
  • 금 : 65.39상승 2.5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