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병조·윤경은 KB증권 대표, 1년 연임 확정… '투톱 체제' 유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KB금융지주
/사진제공=KB금융지주
KB금융지주가 20일 계열사 사장단 인사를 단행한 가운데 주요 금융계열사인 KB증권의 전병조·윤경은 대표이사 사장의 1년 연임이 결정됐다.

KB금융지주는 이날 오후 5시 상시지배구조위원회를 열고 11개 계열사 대표이사 후보를 추천했다. 윤종규 KB금융 회장의 취임 2기가 시작과 함께 계열사 사장단 인사가 단행됐다. 이날 전병조·윤경은 대표의 연임이 확정되면서 KB증권은 앞으로 1년간 각자 대표 체제가 이어지게 됐다.

두 대표의 연임이 결정된 배경으로는 '실적'이 꼽힌다. 두 대표는 KB증권의 통합 출범 첫해 성적표를 무난하게 받았다는 평과 함께 연임이 유력시 되는 상황이었다. KB증권의 올 3분기 누적 연결기준 매출액은 4조2249억원 규모로 전년 동기 대비 34% 증가했다. 영업이익도 2257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470% 상승했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23:59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23:59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23:59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23:59 03/04
  • 금 : 61.44상승 0.0323:59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