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이민 결심 윤손하 "아들을 위한 결정이에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윤손하. /사진= 머니투데이
배우 윤손하. /사진= 머니투데이

윤손하가 아들의 학교폭력 사태로 홍역을 치른 것과 관련해 캐나다 이민을 결심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26일 스포츠월드에 따르면 배우 윤손하는 가족과 함께 캐나다 이민을 결심했고 이를 위한 법적 절차까지 모두 마친 상태로 전해졌다. 이 매체는 윤씨 측근의 말을 인용, 그간 그녀는 학교 폭행 논란의 가해자로 지목된 아들을 위해 백방으로 노력했으나 언론의 과장 보도와 사람들의 무차별적 비난에 상처를 많이 받았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윤손하 아들인 신모 군과) 같은 반 친구들은 신군의 성격과 사건에 대해 자세히 알고 있어 신군을 이상하게 보지 않았다. 그러나 언론을 통해 전해들은 다른 친구들의 막말과 경멸의 시선을 견디기 힘들어 신군은 더이상 정상적인 학교생활이 어려웠던 것으로 보인다. 이로 인한 불안증세로 신군이 대학병원에서 심리치료를 병행해왔다"고 말했다. 

이를 본 윤손하는 이 일로 큰 상처를 받았고 더 이상 연예계에 미련을 두지 않겠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소속사 역시 윤씨의 캐나다 이민을 인정하고 "윤손하가 악성 댓글에 힘들어하고 있다. 힘든 결정을 내릴 수밖에 없는 상황을 이해해달라고" 전해왔다.

 

황효원 인턴
황효원 인턴 hyowon793@mt.co.kr

머니s 이슈팀 황효원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9%
  • 41%
  • 코스피 : 2443.92상승 8.9818:05 03/29
  • 코스닥 : 843.94상승 10.4318:05 03/29
  • 원달러 : 1302.70상승 3.918:05 03/29
  • 두바이유 : 77.89상승 3.1218:05 03/29
  • 금 : 1973.50상승 19.718:05 03/29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추경호 "내수 활성화 위해 숙박·휴가비 등 여행 혜택 늘려"
  • [머니S포토] 스타벅스,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응원 서명 캠페인 전개
  • [머니S포토] 희망의 나무나누기, 인사말 전하는 임정배 대상(주) 대표이사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