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공항 자율주행 안내로봇 등장… 스마트공항으로 거듭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공항안내로봇. /사진=한국공항공사 제공
공항안내로봇. /사진=한국공항공사 제공

한국공항공사가 지난 2일부터 김포공항에서 공항안내 및 유리창 청소 로봇서비스의 시범운영을 시작했다.

공항안내 로봇은 국제선 대합실을 돌아다니며 탑승게이트, 화장실, 상업시설 등 실내위치정보와 운항정보, 도착공항 날씨정보 등의 정보를 4면의 LCD를 통해 안내한다. 라이다센서(LIDAR)와 비전센서 등 자율주행기능이 탑재돼 주변상황을 인지, 스스로 이동할 수 있다.
유리창로봇. /사진=한국공항공사 제공
유리창로봇. /사진=한국공항공사 제공

유리창 청소로봇은 유리창이 많은 공항청사의 특성을 고려, 사람들의 시야를 최대한 가리지 않도록 작게 제작했다.

공항안내 로봇은 원익로보틱스가 제작하고 아시아나IDT가 콘텐츠를 개발했다. 유리창 청소로봇은 알에프가 만들었다. 공사는 지난해 6월 각 로봇 사업자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제품개발과 테스트를 마치고 이번 시범서비스를 실시하게 됐다.

성일환 한국공항공사 사장은 “무엇보다 고객이 편리한 공항을 만들기 위해 로봇 등 첨단기술을 도입해 스마트공항을 실현했다”며 “앞으로 주요공항 시범서비스와 상용화를 통해 신공항·신기술 등에도 똑똑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0.84상승 46.2918:03 01/21
  • 코스닥 : 981.40상승 3.7418:03 01/21
  • 원달러 : 1098.20하락 2.118:03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8:03 01/21
  • 금 : 56.24상승 1.0518:03 01/21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전라남도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