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정근우 FA 영입설 사실무근"…외국인선수 계약에 집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투데이
./사진=머니투데이

LG 관계자가 ‘LG가 FA 정근우를 영입한다’는 루머에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일축했다.

4일 일부 야구 커뮤니티를 통해 LG의 정근우 영입설이 번져나갔다. 아직 정근우가 한화와의 협상에 어려움을 겪고 있고 LG 베테랑 2루수 손주인이 삼성으로 떠나 그럴 듯한 이야기로 들렸다.

이에 LG 관계자는 '혹시 외부 FA에 관심이 남아 있는지'를 묻자 "외부 FA요? 남은 선수가 있나요"라고 반문했다. 이어 '정근우 영입설'이 있다는 말에 "어디서 그런 얘기가 나오는지 모르겠다. 새해부터 뜬금없는 얘기다. 전혀 사실이 아니다"고 일축했다. 2루수 자원에 대해서도 류중일 LG 감독은 강승호와 박지규 등이 2루를 맡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계자는 LG가 1월 중으로 외국인선수 계약을 마무리하는 것에 집중하고 있다고 전했다. 2시즌을 함께한 소사와의 재계약과 확실한 외국인 타자 영입이 최우선과제다.
 

심혁주 인턴
심혁주 인턴 simhj0930@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