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 건강 지키는 신개념 슈퍼푸드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간의 수명이 2045년 120세에 도달할 전망이다. 빠른 속도로 평균 수명이 증가하면서 ‘어떻게 건강하게 나이를 먹을 것인가’가 중요한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하지만 건강은 한번 잃으면 쉽게 회복이 어렵다. 따라서 평소 건강을 지키기 위한 노력이 중요하다.

글로벌 리서치업체 데이터모니터에서 발간한 세계 식품시장 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세계 식품시장 메가트렌드 1·2위는 ‘편의화’와 ‘웰빙지향’이다. 이는 현대인들이 바쁜 생활 속에서도 간편하지만 건강한 식품에 대한 욕구가 크다는 것을 의미한다.

2018년 새해 목표를 ‘더 활기차고 건강한 삶’으로 정했다면 간편하게 건강을 지킬 수 있는 식음료업계 건강지킴이에 주목해 보자.

◆건강은 ‘장(腸)’에서 시작

최근 신종플루, 메르스, 수족구 등 전염성 질환들로 잊을만하면 사회불안이 되풀이 되는데다 황사와 미세먼지까지 일상화되면서 ‘면역력 관리’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면역력을 키우기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장(腸)’ 관리다. 장은 우리 몸의 대표적인 면역기관으로 몸 전체 면역세포의 70%가 분포돼있다. 장이 건강 하려면 장내 유해균을 막고 유익균을 늘려야 하는데 평소 프로바이오틱스 섭취는 유익균 증식 및 장내 환경 개선에 도움을 준다.

프로바이오틱스가 풍부한 슈퍼푸드로 새롭게 주목받고 있는 것이 ‘케피어’다. 장수마을 코카서스 지역에서 유래한 케피어는 티벳 승려들이 건강을 위해 먹은 케피어그레인이 버섯처럼 생겼다 해 ‘티벳버섯’으로도 불린다.

동유럽 및 러시아에서는 케피어가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 매일 섭취하는 음식으로 이미 자리잡았다. 이에 주목한 유럽, 미국 등지에서는 케피어를 상용화하기 시작했고 일상 속에서 케피어를 자연스럽게 섭취하고 있다.

최근 국내에서도 케피어 관련 제품이 출시되고 있다. 매일유업의 친환경 브랜드 상하목장은 국내 소비자들도 12종의 다양한 유산균이 함유된 케피어를 일상생활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새로운 발효유 ‘케피어12’를 선보였다.

보통 요구르트에는 2~3가지 프로바이오틱스가 들어 있는데 케피어12에는 12종류의 프로바이오틱스 종자가 들어있어 장 건강을 유지하는데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함께 상하목장은 플레인·스트로베리·블루베리 세가지 맛의 케피어12 출시와 더불어 기존의 ‘63저온살균우유’를 ‘슬로밀크’로 새롭게 선보이며 상하목장 슬로브랜드 제품 라인업을 대폭 강화해 소비자들의 건강한 음료 선택의 폭을 넓혔다.

왼쪽부터 상하목장 ‘케피어12’, 동원F&B ‘양반 모닝밀’, 풀무원녹즙 ‘위러브 양배추&브로콜리’.
왼쪽부터 상하목장 ‘케피어12’, 동원F&B ‘양반 모닝밀’, 풀무원녹즙 ‘위러브 양배추&브로콜리’.

◆시간에 쫓기는 현대인 맞춘 음식

아침밥을 먹으면 비만예방, 기억력과 집중력 향상, 성인병 예방과 변비 해소 등 우리 몸을 건강하게 유지할 수 있다. 최근 중·고교를 비롯해 농림축산식품부에서도 아침밥 먹기 캠페인을 펼치는 등 ‘먹으면 보약’이라는 아침식사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하지만 한국식품건강소통학회와 맥도날드가 20~40대의 아침식사 행태를 조사한 결과 3명 중 1명이 아침식사를 거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침을 거르는 주요 이유는 ‘시간이 없어서’이며 시간에 쫓기는 현대인 대다수는 들고 다니면서 먹을 수 있을 정도로 간편한 아침 메뉴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동원F&B는 간편하게 짜먹을 수 있는 ‘양반 모닝밀’ 호박죽, 고구마죽, 단팥죽 3종을 출시했다. 양반 모닝밀은 죽을 파우치에 담은 제품으로 숟가락으로 떠먹을 필요 없이 음료처럼 뚜껑을 열고 바로 마실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바쁜 등교길과 출근길에 아침 대용식으로 간편히 먹기 좋다.

◆위 건강 빨간불

현대인의 위 건강에 빨간불이 켜진 것도 오래됐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우리나라 인구 10명 중 1명이 위염을 앓고 있다. 이는 바쁜 일상 속에서 식사를 거르는 일이 빈번한 한국인들이 자극적인 음식을 좋아하는 이유도 중요한 요인으로 지목된다.

전문가들은 위암 예방에 도움을 주는 식품 중에서 양배추를 적극 추천한다. 양배추는 손상된 점막재생을 돕는 비타민U, 상처 난 점막의 출혈을 막는 비타민K 등 다양한 비타민과 무기질, 식이섬유를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다. 양배추를 즙 등 주스로 섭취하면 위장 불편감이 크게 완화되고 상처는 빠르게 치료되는 것으로 보고된 연구도 있다.

풀무원건강생활의 신선음료 브랜드 풀무원녹즙에는 양배추와 브로콜리, 케일 생즙과 식물성 유산균으로 발효한 야채발효즙을 넣은 ‘위러브 양배추&브로콜리’가 있다. 풀무원녹즙의 베스트셀러 품목 중 하나로 위 건강에 관심이 많은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영향은 높이고 깔끔한 맛은 살린 제품이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2.99상승 39.1223:59 03/03
  • 코스닥 : 930.80상승 7.6323:59 03/03
  • 원달러 : 1120.30하락 3.723:59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23:59 03/03
  • 금 : 61.41하락 2.8223:59 03/03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