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연구원 “올해 전국 주택시장 가격 보합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토연구원은 올해 전국 주택시장 가격이 보합세일 것으로 전망했다. 사진은 서울 강남의 한 아파트 밀집 지역. /사진=뉴시스 DB
국토연구원은 올해 전국 주택시장 가격이 보합세일 것으로 전망했다. 사진은 서울 강남의 한 아파트 밀집 지역. /사진=뉴시스 DB
올해 수도권 주택가격이 0.7% 상승하고 지방은 0.6% 하락해 전체적으로 보합세를 기록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8일 국토연구원에 따르면 양도세 중과, 금리인상 가능성, 준공물량 증가 등의 영향으로 주택 매매가는 지방의 하락폭과 수도권의 상승폭이 다소 달라질 것으로 보인다.

연구원은 전국 전세가는 준공물량 증가에 따라 0.5% 하락할 것으로 내다봤으며 수도권은 보합, 지방은 1% 내외 떨어질 것으로 예측했다.

연구원은 주택매매거래가 최근 5년 새 가장 적은 80만가구 수준으로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또 입주물량 확대 등으로 주택건설인허가는 50만가구 수준으로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반면 미분양주택은 공급과잉 우려와 다주택자 양도세 과세, 금융규제에 따른 신규수요 위축 등으로 7~8만가구 수준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측했다. 국토연구원은 앞으로 공급의 안정적 관리를 통해 시장을 연착륙 시키는 데 정책 초점을 둘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18:01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18:01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18:01 04/12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8:01 04/12
  • 금 : 61.10상승 0.1618:01 04/12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