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성훈 "박소현 사슴같은 눈, 사람 설레게 해… 고백하면 사귈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젝스키스 멤버 강성훈과 박소현의 핑크빛 기류가 포착됐다.
강성훈 박소현. /사진=MBC 에브리원 제공
강성훈 박소현. /사진=MBC 에브리원 제공

지난 9일 밤 방송된 케이블TV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는 MC 박소현, 김숙, 박나래, 전효성 진행 아래 윤정수, 강균성, 한재석, 젝스키스 강성훈이 출연해 ‘인맥 탕진잼 탕진잼 남사친’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강성훈은 오프닝부터 박소현을 “누나”라고 부르며, 친분을 과시했다. 강성훈은 “이 누나는.. 볼 때마다 사람 설레게 하는 게 있다. 일단 사슴 같은 눈을 봐라”라는 발언으로, 박소현을 여자로 보는 심경을 솔직히 고백했다.

강성훈은 “솔직히 누나는 예나 지금이나 늙지 않는다. 누나랑 저는 오늘 냉동 인간 라인이긴 하다. 우리 두 사람이 웃기려고 해봤자, 코미디언 박나래 씨나 김숙 씨를 따라갈 수 있겠냐”라며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녹화 중간에도 강성훈은 “제가 20년 전부터 봐왔는데 16살 때 처음 본 누나는 여신 그 자체였다. 그때도 그랬고 지금도 그렇다”라며 박소현의 미모를 극찬했다.

사전인터뷰에서 강성훈은 “박소현이 고백하면 100% 받아들일 것”이라고 발언한 바. 그는 “박소현은 충분히 매력적이다. 사전인터뷰 할 때 나도 모르게 과거로 돌아간 거 같다. 그 시절 그 마음으로 답한 거다. 나는 받아들인다”라고 거듭 밝혔다.

그러나 박소현은 강성훈에게 고백할 마음이 없다며 “강성훈이 체력이 좋은 스타일은 아니다. 그 에너지를 콘서트에 쏟아 달라”고 일축, 큰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8:03 05/20
  • 금 : 1841.20상승 25.318:03 05/20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여가위, 의사봉 두드리는 '권인숙'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