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FC, 2018시즌 주장으로 '간판 공격수' 정조국 선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원 FC 정조국. /사진=뉴스1(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강원 FC 정조국. /사진=뉴스1(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프로축그 K리그 클래식 강원FC가 공격수 정조국(34)을 새로운 캡틴으로 선임했다.

뉴스1에 따르면 10일 송경섭 강원FC 감독은 "정조국에게 새로운 선수들과 기존 선수들을 화합하는 중책을 맡겼다. 정 캡틴이 팀을 잘 이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 "정조국이 지난해 부상으로 기량을 마음껏 발휘하지 못했다. 올해는 부활할 것이라고 확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주장이 된 정조국은 이날 "신입 선수들이 하루 빨리 팀에 녹아들 수 있도록 친근하게 다가가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2016시즌 31경기에서 20골을 넣으며 득점왕, MVP, 베스트 11 등을 싹쓸이했던 정조국은 지난해 강원으로 이적하며 기대를 모았지만 부상에 발목이 잡혔다. 정조국은 2017시즌 18경기에서 7골 1도움에 그쳤다.

한편 정조국의 아내는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 김성은이다.
 

강산 인턴
강산 인턴 kangsan@mt.co.kr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