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소연이 이상우와 연애 7개월만에 결혼 결심한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김소연이 '미운우리새끼'에 출연, 남편 이상우에 대한 끝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미우새 김소연. /사진=SBS 제공
미우새 김소연. /사진=SBS 제공

지난 14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는 배우 김소연이 게스트로 출연해 기승전 이상우 토크로 엉뚱한 매력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해 6월 결혼식을 올린 김소연과 이상우의 신혼생활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됐다. 두 사람은 MBC 드라마 ‘가화만사성’을 통해 만나 호흡을 맞추면서 연인으로 발전했다.

김건모 어머니 이선미 여사는 김소연에 이상우와 결혼을 결심하게 된 계기를 묻자, 이에 김소연은 “(드라마에서) 결혼식 장면을 촬영할 때 호감이 상승했다”고 말했다.

MC 서장훈은 김소연에게 “연애 7개월 만에 결혼을 하게 된 결정적인 계기가 무엇이냐”고 물었다. 이에 김소연은 “이상우가 드라마 촬영하는 8개월 내내 목이 다 늘어난 반팔 티셔츠에 구멍이 뚫린 고무 슬리퍼를 똑같이 입고 왔다. 더 자신감이 있어 보였고 허례허식도 없어 보였다. 이런 사람이라면 평생 함께 해도 좋지 않을까 싶었다”고 밝혔다.

김소연은 이상우와 행복한 신혼 생활을 하고 있음을 알렸다. 인테리어와 요리에 관심이 많은 이상우가 김소연을 위해 무언가를 잘 만들어준다고. 김소연은 "이상우가 나를 위해 직접 5단 신발장을 만들어줬다. 스파게티를 만들어주기도 했는데 맛있는데 오래 걸린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상우와 시도 때도 없이 전화를 한다며 미소를 지어 즐거운 결혼생활을 짐작케 했다.

특히 김소연은 남편 이상우의 엉뚱한 매력을 전하기도 했다. 이날 김소연은 이상우가 직접 작사, 작곡한 노래 '차라리 유턴을 할 걸 그랬어'와 '상어송'을 진지하게 따라 불러 신동엽, 서장훈은 물론 '모벤저스'마저 웃게 했다.

또한 MC들은 이상우의 집에 신호등과 인형 뽑기 기계가 있다며 이에 대해 물었고, 김소연은 "예전에는 있었다고 하더라. 지금은 자선 경매에 내놔 없다"고 답했다. 더불어 김소연은 이상우가 게임에 집착하는 모습마저 멋있다고 말해 사랑에 빠진 행복한 새신부의 면모를 보였다.

이날 김소연은 엉뚱한 입담으로 시청자들을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다. 그는 “남편 이상우가 휴대폰으로 틀린 그림 찾기 게임을 한다. 1명을 초대하면 1판을 할 수 있는데 이상우가 40명을 초대하더라. 멋있지 않느냐”라고 물어 현장에 있는 MC들을 당황하게 했다.

이에 김소연은 “(남편이) 승부욕이 없는 줄 알았는데 의외의 모습이었다”며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런 사소한 것에 감동을 받는 김소연의 모습에 어머니들은 "이상우씨 색시 잘 만났다. 권태기는 없겠다"며 흐뭇해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7.58하락 12.9315:32 09/23
  • 코스닥 : 1036.26하락 9.8615:32 09/23
  • 원달러 : 1175.50상승 0.515:32 09/23
  • 두바이유 : 76.19상승 1.8315:32 09/23
  • 금 : 73.30상승 0.415:32 09/23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